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성매매 미끼로 30대 협박해 금품 뺏은 10대 현행범 체포

뉴스듣기


전북

    성매매 미끼로 30대 협박해 금품 뺏은 10대 현행범 체포

    뉴스듣기
    전북 익산경찰서 전경. 전북경찰청 제공전북 익산경찰서 전경. 전북경찰청 제공
    성매매를 미끼로 유인한 남성을 협박해 금품을 빼앗은 10대가 현행범으로 체포됐다.

    전북 익산경찰서는 공동 공갈 혐의로 A(17)군을 현행범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4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군은 지난 2일 오후 9시쯤 30대 남성 B씨를 채팅앱으로 유인한 뒤 익산시 인화동의 한 모텔에서 현금 100만 원 등 금품을 빼앗은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모텔 방 안에는 A군과 공범인 여성 C씨가 대기하고 있었으며, B씨가 모텔 방에 들어서자 A군과 나머지 3명이 모텔을 급습한  뒤 B씨를 협박해 금품을 갈취한 것으로 전해졌다.

    100만 원을 뜯긴 B씨는 인근 지구대로 신고했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A군은 현행범으로 체포됐지만 일당 4명은 모두 달아났다.

    경찰은 A군에 대해 구속 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며 나머지 일당을 추적하는 한편, 추가 범행 여부에 대해서도 수사를 확대할 방침이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