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페베르바체 감독도 인정…김민재 새 행선지는?

뉴스듣기


해외축구

    페베르바체 감독도 인정…김민재 새 행선지는?

    뉴스듣기
    김민재. 페네르바체 홈페이지김민재. 페네르바체 홈페이지이적은 확실시된다. 이제 행선지 결정만 남은 모양새다.

    김민재(26, 페네르바체)는 최근 팀 훈련에 불참하고 있다. 이적이 가시화되고 있는 가운데 21일(한국시간) 예정된 2022-2023시즌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2차 예선 디나모 키이우(우크라이나)전 명단에서도 제외됐다.

    페네르바체의 조르즈 제주스 감독은 20일 키이우전을 앞둔 기자회견에서 "김민재의 상황에 대해 놀랐다. 김민재에게 관심이 있는 구단에서 바이아웃 금액을 지불할 예정이다. 우리는 아무것도 할 수 없는 상황이다. 김민재의 이적은 큰 타격"이라고 이적이 임박했음을 알렸다.

    김민재에게 관심을 보인 구단은 프랑스 리그1 스타드 렌과 이탈리아 세리에A 나폴리다.

    스타드 렌의 브루노 제네시오 감독은 김민재 영입을 직접 언급하기도 했다. 제네시오 감독의 경우 중국 베이징 궈안에서 김민재와 한솥밥을 먹은 경험이 있다. 프랑스 매체들은 "스타드 렌이 바이아웃 금액일 제시했다"고 보도했다.

    나폴리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첼시로 떠난 칼리두 쿨리발리의 대체자로 김민재를 지목했다. 후발주자였지만, 오히려 유력 행선지로 떠오르고 있다. 프랑스 레퀴프는 "스타드 렌은 이제 불분명한 상태다. 나폴리다 협상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특히 나폴리는 2021-2022시즌 세리에A 3위를 기록하며 2022-2023시즌 챔피언스리그 출전권을 손에 넣었다. 반면 스타드 렌은 리그1 4위로, 유로파리그에 출전한다.

    여기에 프리미어리그 구단도 가세했다. 레퀴프는 "프리미어리그 구단도 김민재와 접촉을 시작했다"고 강조했다. 구체적은 구단명은 언급하지 않았다. 다만 김민재는 일찌감치 토트넘 홋스퍼 등 프리미어리그 구단 이적설이 있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