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윤심' 구애 나선 이준석, 尹 귀국길 마중에 웃으며 악수

뉴스듣기


국회/정당

    '윤심' 구애 나선 이준석, 尹 귀국길 마중에 웃으며 악수

    뉴스듣기

    이준석 성남 서울공항 찾아 윤 대통령 '깜짝 마중'
    출국길에는 불참, 당내 고립상황에 '지원요청' 수순

    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린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3박5일 간 일정을 마치고 1일 오전 경기 성남 서울공항을 통해 귀국,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와 인사나누고 있다. 황진환 기자윤석열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가 스페인 마드리드에서 열린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3박5일 간 일정을 마치고 1일 오전 경기 성남 서울공항을 통해 귀국,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와 인사나누고 있다. 황진환 기자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1일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 후 귀국하는 윤석열 대통령 마중에 나섰다. 윤리위원회를 앞두고 친윤 그룹으로부터 전방위 포위를 받고 있는 이 대표가 윤 대통령을 향한 지원 요청에 나섰다는 평가가 당 안팎에서 나온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성남 서울공항에 나가 귀국하는 윤 대통령 내외를 맞이했다. 국민의힘에서는 이 대표를 비롯해 성일종 정책위의장, 송언석 원내수석부대표가 함께 자리했다. 윤 대통령은 마중을 나온 이 대표를 보고 환하게 웃으며 악수를 청했다.
     
    앞서 지난달 27일 윤 대통령이 스페인으로 출국했을 때에는 권성동 원내대표와 송언석 원내수석부대표만 공항을 찾아 윤 대통령을 환송했다. 같은 시간 이 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최재형 의원 주최의 세미나에 참석했다. 이 대표가 환송에 빠진 것을 두고 윤 대통령의 '거리두기'가 있는 것 아니냐는 얘기가 나왔다. 
     
    이날 깜짝 마중을 두고 이 대표가 최근의 고립상황을 타개하기 위해 윤 대통령에게 손을 내밀었다는 해석이 나온다. 윤리위원회 개최를 일주일 앞두고 있는 이 대표는 전날 친윤계로 분류되는 박성민 의원의 당대표 비서실장 사임 이후 당 내 입지가 좁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 대표가 본격적인 윤심 잡기에 나서면서 "당무에 언급할 사안이 아니다"라고 선을 그었던 윤 대통령이 당내 내홍을 두고 어떤 메시지를 낼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