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北 코로나 발생 원인으로 대북전단 지목 '색다른 물건 접촉'

뉴스듣기


통일/북한

    北 코로나 발생 원인으로 대북전단 지목 '색다른 물건 접촉'

    뉴스듣기
    핵심요약

    4월초 강원도 금강군 이포리가 최초 발생 지역
    군인과 유치원생이 야산에서 '색다른 물건' 접촉
    코로나19 유입 책임 사실상 남측에 전가 관측

    북한 중앙우편국에서 전염병상황을 신속히 억제, 관리하기 위한 소독사업을 강화해나가고 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3일 보도했다. 연합뉴스북한 중앙우편국에서 전염병상황을 신속히 억제, 관리하기 위한 소독사업을 강화해나가고 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23일 보도했다. 연합뉴스
    북한이 코로나19의 최초 발생지역으로 남북 접경지역인 강원도 이포리를 지목했다. 이포리 지역의 한 군인과 유치원생이 주변 야산에서 '색다른 물건'을 접촉했다는 것이다.
     
    '색다른 물건'은 대북전단이나 물품을 의미하는 만큼 코로나19 유입의 책임을 사실상 남측에 전가한 것으로 해석된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1일 국가비상방역사령부의 코로나19 유입 경로조사 결과 "4월 중순 경 강원도 금강군 이포리 지역에서 수도로 올라오던 여러 명의 인원들 속에서 발열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했으며 그들과 접촉한 사람들 속에서 유열자들이 급증한 문제와 이포리 지역에서 처음으로 유열자들이 집단적으로 발생한 문제가 제기됐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라 금강군 이포리가 악성 전염병의 최초발생지역이라는 과학적인 결론에 도달했다"며, "4월 초 이포리에서 군인 김모(18살)와 유치원생 위모(5살)가 병영과 주민지 주변 야산에서 색다른 물건과 접촉한 사실이 밝혀졌으며 이들에게서 악성 바이러스 감염증의 초기증상으로 볼수 있는 임상적 특징들이 나타나고 신형 코로나바이러스 항체검사에서도 양성으로 판정됐다"고 신문은 전했다.
     
    이에 북한의 국가비상방역사령부는 "악성 바이러스의 유입경위가 확증된데 따라 분계연선지역과 국경지역들에서 바람을 비롯한 기상현상과 풍선에 매달려 날아든 색다른 물건들을 각성 있게 대하고 출처를 철저히 해명하며 발견즉시 통보하는 전 인민적인 감시체계, 신고체계를 강화하고 비상 방역대들에서 엄격히 수거, 처리하는 등 방역학적 대책들을 더욱 강화할 데 대한 비상지시를 발령했다"고 전했다. 
     
    북한의 이포리는 우리 측 지역인 강원도 인제군 서화면 등과 접해 있는 남북 접경 지역이다. 
     
    조선중앙통신은 10일 평양시위생방역소의 일꾼들이 최대비상방역상황에 대처하여 주민들에 대한 검역,검진사업을 보다 엄격히 하고 악성전염병전파를 완벽하게 차단하며 최단기간내에 그 근원을 철저히 소멸하기 위한 집체적협의를 심화시키고있다고 보도했다. 연합뉴스조선중앙통신은 10일 평양시위생방역소의 일꾼들이 최대비상방역상황에 대처하여 주민들에 대한 검역,검진사업을 보다 엄격히 하고 악성전염병전파를 완벽하게 차단하며 최단기간내에 그 근원을 철저히 소멸하기 위한 집체적협의를 심화시키고있다고 보도했다. 연합뉴스
    북한은 군인과 유치원생이 주변 야산에서 접촉했다는 '색다른 물건'이 무엇인지는 구체적으로 밝히지는 않았다.
     
    그러나 "바람을 비롯한 기상현상과 풍선에 매달려 날아든 색다른 물건들"이라고 표현한 만큼 탈북민 단체가 날려 보낸 대북전단과 물품을 뜻하는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 유입 경로로 사실상 남측을 지목한 셈이다.
     
    북한이 남북접경지역을 통한 코로나 유입을 주장함에 따라 향후 남북 간의 대화나 협력은 더욱 어려워질 것으로 보인다.
     
    임을출 경남대극동문제연구소 교수는 "북한이 중국을 코로나 유입경로로 결론을 낼 경우 중국과의 관계가 상당히 불편해질 수 있고 북중 교역에도 차질을 줄 수 있기 때문에 결국 궁여지책으로 남측 접경지역을 유입경로로 지목한 것"이라고 분석했다. 
     
    정성장 세종연구소 북한연구센터장은 "북한이 코로나19 유입의 책임을 사실상 남한에 전가함으로써 향후 탈북민 단체들의 대북 전단 살포에 대해 매우 강경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