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카라반' 이용 불법 숙박영업 제주서 첫 적발

뉴스듣기


제주

    '카라반' 이용 불법 숙박영업 제주서 첫 적발

    뉴스듣기

    제주도 자치경찰단, 제주시 이호유원지에서 불법숙박영업한 카라반 적발
    카라반 2대 고정 주차 뒤 숙박중개사이트 통해 투숙객 모집

    불법 숙박행위로 제주도 자치경찰단에 적발된 카라반. 제주도 자치경찰단 제공불법 숙박행위로 제주도 자치경찰단에 적발된 카라반. 제주도 자치경찰단 제공
    야영용 트레일러를 이용한 불법 숙박영업이 제주에서 첫 적발됐다.
     
    제주도 자치경찰단은 제주시 이호유원지에서 야영용 트레일러(이하 '카라반')를 이용해 변종 불법 숙박영업을 한 A씨를 도내에서 처음으로 적발했다고 27일 밝혔다.
     
    A씨는 이호유원지 도로변에 카라반 2대를 고정 주차한 뒤 인터넷 숙박 중개사이트를 통해 투숙객을 모집한 것으로 밝혀졌다.
     
    특히 '풍광이 좋은 카라반 숙소'로 홍보해 하루 10만 원 안팎의 숙박비를 받고 영업행위를 한 것으로 조사됐다.
     
    카라반 내부에는 수건과 샴푸, 비누 등 위생용품 등을 비치해 실제 숙박업 형태의 영업을 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번 적발은 공공장소에서 카라반을 이용한 영업 행위의 첫 적발 사례로, 자치경찰단은 공중위생관리법에 따라 수사를 진행할 방침이다.
     
    또 장기간 고정 주차된 카라반에 대한 실태점검을 통해 숙박 제공 등 불법 영업행위가 이뤄졌는지도 확인할 계획이다.
     
    박상현 제주도 자치경찰단 관광경찰과장은 "정식 등록된 캠핑장 이외에 카라반을 숙박용으로 대여하거나 제공하는 것은 불법"이라며며 "캠핑문화 트렌드를 악용하는 변종 불법 숙박영업에 대한 단속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