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레알 마드리드와 작별한 베일, 트위터로 美 LAFC행 공개

뉴스듣기


해외축구

    레알 마드리드와 작별한 베일, 트위터로 美 LAFC행 공개

    뉴스듣기
       자신의 트위터로 LAFC행을 알린 개러스 베일. 개러스 베일 트위터 캡처자신의 트위터로 LAFC행을 알린 개러스 베일. 개러스 베일 트위터 캡처
    개러스 베일(33)이 차기 행선지인 LAFC행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스스로 밝혔다.
       
    베일은 26일(한국 시간) "곧 보자, 로스앤젤레스"라는 트윗과 함께 미국프로축구(MLS) LAFC 유니폼을 입은 영상을 공개했다.
       
    2021-2022시즌을 끝으로 레알 마드리드(스페인)와 계약이 끝난 베일은 새 소속팀을 두고 여러 이야기가 나돌았다. 은퇴, 토트넘(잉글랜드) 복귀, 잉글랜드 챔피언십(2부 리그) 등의 소문은 무성했다.
       
    그러나 베일은 직접 LAFC행을 전하며 미국 프로축구 생활을 알렸다.
       
    2006년 사우샘프턴(잉글랜드)에서 프로 무대에 데뷔한 베일은 2007년 토트넘으로 이적해 2013년까지 활약하며 세계적인 스타로 발돋움했다.
       
    2013년 9월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한 베일은 당시 이적료 기준 역대 최고인 8500만파운드(약 1355억원)를 기록했다.
       
    2020-2021시즌 토트넘에 임대된 베일은 2021-2022시즌 레알 마드리드로 복귀해 마지막 동행을 함께했다.
       
    춘추제 리그인 MLS는 현재 리그가 진행 중이다. LAFC는 서부 콘퍼런스 선두를 기록 중이다. 김문환(전북 현대)은 지난 시즌 LAFC에서 활약한 바 있다. 베일은 여름 이적시장이 열리기 전 팀에 합류할 전망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