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윤 대통령, 누리호 성공에 "우리 땅에서 우주로 가는 길 열렸다"[영상]

뉴스듣기


대통령실

    윤 대통령, 누리호 성공에 "우리 땅에서 우주로 가는 길 열렸다"[영상]

    뉴스듣기

    "항공우주청 설치해 항공우주산업 체계적 지원하겠다"

    윤석열 대통령이 21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영상회의실에서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Ⅱ) 발사가 성공한 뒤 박수치고 있다. 연합뉴스윤석열 대통령이 21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 영상회의실에서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Ⅱ) 발사가 성공한 뒤 박수치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은 21일 누리호 발사 성공과 관련해 "우리 대한민국 땅에서 우주로 가는 길이 열렸다"면서 성공적인 누리호 발사에 애쓴 모든 관계자들을 치하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누리호가 발사돼 위성모사체가 계획대로 분리되는 등 모든 과정이 성공적으로 끝났다는 보고를 받은 뒤 이같이 밝혔다.

    이어 "30년 간 지난한 도전의 산물이었다"며 "그동안 애써주신 항공우주연구원의 연구진 그리고 함께 이 과제를 진행해준 많은 기업과 산업체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드리고, 여러분의 노고에 대해 국민을 대표해 치하드린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우리 항공우주산업이 이제 세계에서 내로라하는 국가로서, 더욱 우주 강국으로서 발전할 수 있도록 다함께 노력하자"며 "정부도 공약에서 말씀드린 바와 같이 항공우주청을 설치해 항공우주산업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대통령실 영상회의실에서 누리호 발사 과정을 모두 지켜본 뒤 잠시 자리를 비웠다. 이후 누리호 발사 성공 보고를 받기 위해 회의실로 다시 들어오면서 "우리 박수 한 번 칩시다"라며 누리호 발사 성공을 축하했다.

    애초 윤 대통령은 나로우주센터를 방문해 직접 나로호 발사 장면을 지켜볼 예정이었지만, 연구진을 최우선으로 배려해야 한다는 원칙에 따라 대통령실에 머무르기로 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