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정의당 김영진 "부산시민 곁에서 다시 시작하겠다"

뉴스듣기


부산

    정의당 김영진 "부산시민 곁에서 다시 시작하겠다"

    뉴스듣기

    "선거 결과 무겁게 받아들여…혁신 계기 삼겠다" 다짐
    선거 공약 부산지역 의제화에 집중…"시민과 함께"

    김영진 정의당 부산시장 후보. 박중석 기자김영진 정의당 부산시장 후보. 박중석 기자
    6.1 지방선거에서 낙선한 김영진 정의당 부산시장 후보가 선거 결과에 승복하며 자신에게 지지를 보내준 부산시민에게 감사를 전했다.
     
    김 후보는 2일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정의당은 선거 결과를 무겁게 받아들이고, 더 혁신하고 시민에 더 다가가는 정의당으로 거듭나는 계기로 삼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정의당에 보내주신 부산시민 여러분의 격려와 지지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고개를 숙였다.
     
    그는 "이번 선거에서 '같이 살자! 부산'을 정의당의 비전과 정책으로 내걸고, 두 거대양당이 독점한 부산 정치에 균열을 내고 진보정치를 되살려내기 위해 최선을 다했지만 시민 여러분께 우리의 마음과 노력이 닿지 못했다"고 평가했다.
     
    이어 "비록 선거에서 승리하지는 못했지만, 우리는 이번 선거에서 시민 여러분과 함께 부산을 바꿀 수 있다는 가능성을 확인했다"며 "정의당은 선거기간에 내놓은 공약과 정책들을 오늘부터 다시 하나하나 부산의 의제로 만들고, 지역에서부터 실현되도록 현장에서 시민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아울러 "민주노총 조합원들과 노동당, 부산녹색당, 진보당 부산시당 당원에게도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이번 선거에서 함께했던 노동 중심 평등사회 실현의 의지를 잊지 않겠다"고 말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