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亞 최강 입증' 韓 남자 하키, 9년 만에 통산 최다 5번째 우승

뉴스듣기


스포츠일반

    '亞 최강 입증' 韓 남자 하키, 9년 만에 통산 최다 5번째 우승

    뉴스듣기
    제11회 아시아컵 남자 하키 대회 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 아시아 하키연맹 인터넷 홈페이지제11회 아시아컵 남자 하키 대회 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 아시아 하키연맹 인터넷 홈페이지
    한국 남자 하키가 9년 만에 아시아선수권대회 정상을 탈환했다.

    신석교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1일(현지 시각)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린 제11회 아시아컵 남자하키 대회 결승에서 말레이시아를 2 대 1로 눌렀다. 1 대 1로 맞선 4쿼터 7분 황태일(성남시청)이 결승골을 넣으며 우승을 이끌었다.

    2013년 이후 9년 만에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한국 남자 하키는 1994년과 1999년, 2009년과 2013년에 이어 5번째 정상에 등극했다.

    이 대회 최다 우승 기록을 경신하며 아시아 최강의 자존심을 지켰다. 이 대회는 인도와 파키스탄이 3번으로 한국의 뒤를 잇는다. 대표팀은 지난해 12월 아시아 챔피언스트로피에 이어 이번 아시아컵까지 휩쓸었다.

    특히 이번 대회 앞선 2번 대결에서 승리를 거두지 못한 말레이시아를 가장 중요한 결승에서 꺾었다. 조별 리그에서 4 대 5 패배, 결선 리그에서 2 대 2 무승부를 거둔 한국은 결승에서 통쾌한 승리를 거뒀다. 베테랑 장종현(성남시청)이 대회 최우수 선수에 선정됐다.

    한국을 비롯해 이번 대회 상위 4개 국가는 내년 1월 인도에서 열리는 월드컵 본선에 나간다. 남자 하키 대표팀의 월드컵 진출도 9년 만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