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경인

    첫 보수 경기도교육감의 탄생…임태희 '당선 확실'

    임태희, 성기선 후보보다 10.93%p 앞서
    "지난 13년간 누적된 문제 풀어나갈 것"

    임태희 경기도교육감 후보가 당선 확실 문구가 뜨자 승리를 축하하고 있다. 임태희 캠프 제공임태희 경기도교육감 후보가 당선 확실 문구가 뜨자 승리를 축하하고 있다. 임태희 캠프 제공
    6.1 지방선거 경기도교육감 선거에서 보수진영 단일 후보인 임태희 후보의 당선이 확실시됐다.

    2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 55분 기준 개표가 55.29% 진행된 가운데 임 후보의 득표율은 55.46%(166만1224표)로, 성기선 후보 44.53%(133만3741표)를 10.93%p 앞서고 있다.

    이대로 선거가 끝나게 되면 임 후보는 경기도의 첫 보수성향 교육감이 된다.

    임 후보는 "오늘의 승리는 도민 여러분의 교육 변화에 대한 염원과 저의 정책 등 약속에 대한 믿음의 결과라고 생각한다"라며 "경기교육의 불편했던 진실을 하나하나, 구석구석 잘 살펴 앞으로 4년간, 지난 13년 동안 누적된 문제를 풀어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경기도 모든 지역, 모든 학생에게 올바른 교육, 따뜻한 인성, 고른 교육기회를 누릴 권리를, 학부모는 돌봄과 사교육비, 진로, 폭력 등 걱정에서 벗어나 공교육에 대한 믿음을 되찾아 드리겠다"고약속했다.

    임 후보는 경기 분당을 지역구에서 16~18대에 걸쳐 내리 3차례 국회의원에 당선됐고, 이명박 정부 당시 고용노동부 장관, 대통령비서실장 등을 지냈다.

    지난 대선에선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중앙선대위 총괄상황본부장을 맡았고, 당선 후에는 특별고문으로 보좌한 바 있다.

    대표 교육 공약으로는 ▲경기도 카페테리아 급식 방식 전환 ▲(유치원) 방과후 건강간식 무상 제공 ▲경기도교육연구원을 가칭 '경기도미래연구원'으로 개편 ▲1시·군, 1교육지원청으로 교육지원서비스 개선 ▲1인 1스마트기기 개인 소유 지급 등이 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