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어게인 마이 라이프' 이준기 "김희우, 보내주고 싶지 않다"

뉴스듣기


방송

    '어게인 마이 라이프' 이준기 "김희우, 보내주고 싶지 않다"

    뉴스듣기
    나무엑터스, 삼화네트웍스, 크로스픽쳐스 제공 나무엑터스, 삼화네트웍스, 크로스픽쳐스 제공 이준기가 '어게인 마이 라이프' 종영 소감을 전했다.

    지난 28일 종영한 SBS 금토드라마 '어게인 마이 라이프'는 인생 2회차, 능력치 '만렙' 열혈 검사의 절대 악 응징기를 그렸다. 이준기는 인생 1회차에서 자신을 죽음으로 몰아 넣은 절대 악 '조태섭'(이경영)에게 완벽하게 복수하는 열혈 검사 '김희우'를 연기했다.

    이준기는 소속사 나무엑터스를 통해 "마지막까지 원없이 즐겁게 잘 달릴 수 있던 건 함께 해주신 감독님, 스태프, 배우 덕분이다. 진심으로 감사하다. 항상 응원해주는 팬 여러분에게도 감사하다"고 전했다.

    이어 "'김희우'로 지내는 동안 너무 행복해서 '희우'를 보내주고 싶지 않다. 그래서 당분간 '희우'랑 조금 더 같이 지낼 생각"이라며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그는 "언제나 그렇듯 이렇게 아쉬움을 함께 나누게 됐는데, 어찌 보면 이런 아쉬움과 슬픈 이별이 또 새로운 만남의 기약일 수 있으니 저는 다른 작품을 통해 여러분들께 더 성실하고 좋은 배우로 찾아 뵙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16부작으로 방송된 '어게인 마이 라이프'는 매 방송 10% 안팎의 시청률을 거뒀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전날 최종회 시청률은 10.5%(전국 기준)를 기록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