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홍남표 "모친 장례식 비용 대납 의혹"…허성무 "패륜정치"

뉴스듣기


경남

    홍남표 "모친 장례식 비용 대납 의혹"…허성무 "패륜정치"

    뉴스듣기

    홍남표 "허성무 후보는 장례식 비용 대납 의혹 밝혀라"
    허성무 "아무리 선거라도 인간의 도리가 있다…후보직 사퇴하라"

    기자회견을 하고 있는 김호열 전 국민의힘 도당 사무처장. 이상현 기자기자회견을 하고 있는 김호열 전 국민의힘 도당 사무처장. 이상현 기자
    더불어민주당 허성무 후보와 국민의힘 홍남표 후보가 맞대결을 펼치고 있는 창원시장 선거전이 과열되고 있다. 홍 후보 측이 모친 장래식장 비용 대납 의혹을 제기하자, 허 후보 측은 패륜정치라며, 홍 후보의 사퇴를 촉구하고 나섰다.

    국민의힘 김호열 전 경남도당 사무처장은 23일 창원시청 프레스센터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A 전 시설공단 경영본부장의 허 후보 모친 장례식 비용 1900여 만원 대납을 확인했다"고 주장했다.

    그는 "허성무 후보는 시장 재임 시절인 지난 2019년 3월8일 별세한 모친의 빈소를 창원시설공단이 운영·관리하는 창원시립상복공원 장례식장에 차리고, 3일장을 치르며 조문을 받았다"면서 "발인날인 3월10일 오전 장례식장 시설 이용료와 물품 구매 대금 등 전체 장례식 비용 1996만1830원을 당시 창원시설공단 A 경영본부장이 개인카드로 결제한 것이 확인됐다"고 강조했다.

    또 "제보를 통해 확보한 카드 영수증 서명란에는 자필로 작성한 A 이름이 명확하게 적시돼 있고, 최종 정산서 5장에는 장례식에 사용한 빈소와 접객식 비용부터 손님에게 제공한 식·음료와 물품 등의 항목이 빼곡히 적혀 있다"고 밝혔다.

    그리고 "2000만원에 가까운 장례식장 비용을 A 전 본부장이 대신 결제하고, 비용을 24시간 안에 돌려줬다면 허 후보는 입금 사실을 밝혀야 하고, 그렇지 못할 경우 명백한 부정청탁금지법 위반이자 직무에 관한 부정한 청탁의 대가로 금품을 수수한 것으로 법의 심판을 받아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허성무 창원시장 후보. 허성무 선대위 제공허성무 창원시장 후보. 허성무 선대위 제공
    이에 대해 허성무 후보 측은 "아무리 선거라도 인간의 도리가 있다"며 "홍남표 후보는 망자까지 이용하는 패륜정치를 그만두고 후보직을 사퇴하라"며 강하게 반발했다.

    허 후보 측은 "허성무 후보의 공약 베끼기에 이은 정치 모리배의 전형 보여주는 구태정치 사과하고, 허위사실 유포 및 명예훼손에 대한 책임을 지고 즉각 사퇴하라"고 촉구했다.

    허 후보 측은 "정확한 사실 관계는 장례식의 원활한 발인을 위해 2019년 3월10일 친구인 A 카드로 장례비용을 정산한 것"이라며 "이는 다른 지인들이 A 통장으로 보내온 부의금에다 결제를 위해 상주가 위임한 부의금을 합해 장례식 이후 3월15일 1996만1380원을 A 본인 통장에 입금한 것이 정확한 팩트"라고 반박했다. 모친상으로 경황이 없던 허 후보를 대신해 A씨가 우선 결제를 한 뒤, 허 후보가 사후 정산을 했다는 설명이다.

    허 후보 측은 또, 카드 영수증과 장례식 비용에 관한 제반 자료들은 명백히 개인정보에 속하는 사항으로, 개인정보 신용 보호법 위반 사항으로 어떻게 개인정보가 유출됐는지 입수 과정을 명백하게 밝힐 것을 강력하게 요구했다.

    허 후보는 "흑색선전, 허위사실 공표, 개인의 명예훼손 행위는 당선을 위해서라면 선량한 장례문화, 전통 미풍양속과 인륜마저 이용하겠다는 악의적 발상으로부터 나온 것임을 의심하지 않을 수 없다"고 비난했다.

    아울러 "선거에 이기기 위해 돌아가신 분마저 끌어들여 이용하는 행태에 분노를 금치 못하며 강력하게 규탄한다"며 홍 후보의 사퇴를 촉구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