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방시혁, 서울대 명예박사 됐다…대중문화계 최초

뉴스듣기


공연/전시

    방시혁, 서울대 명예박사 됐다…대중문화계 최초

    뉴스듣기
    핵심요약

    28일 서울대 명예경영학박사 학위 받아
    "하이브,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장시키고 국내 문화예술산업 혁신에 기여"

    방시혁 의장. 하이브 제공 방시혁 의장. 하이브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BTS) 소속사 하이브의 방시혁 이사회 의장이 서울대학교 명예경영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대중문화 분야 인사 가운데 서울대 명예박사 학위를 받은 사람은 방 의장이 최초다.

    서울대는 28일 교수회관에서 열린 명예박사 학위 수여식에서 방 의장에게 명예경영학박사 학위를 수여했다. 하이브를 세계적인 기업으로 성장시키고 국내 문화예술산업 혁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했다고 학위 수여 배경을 밝혔다.

    최해천 대학원장은 추천사에서 "방 의장은 K-팝을 세계 최고의 대중문화로 발전시키는 데 큰 역할을 했다"며 "우리나라 대중문화 및 세계 음악 발전에 공헌하고 전 세계적인 음악 산업 시스템을 창출한 그의 공적을 높이 평가한다"고 말했다.

    방 의장은 답사에서 "정규 교육과정을 통해 경영학을 공부한 사람이 아니기에 경영 현장 일선에서 때로는 실패를 경험하고 이를 통해 지식과 교훈을 체득하면서 기업의 본질이 장기 비전을 갖고 성장하는 것임을 깨달았다"고 말했다.

    팬데믹 속 기업 운영에 대해서는 "기업의 본질을 더 단단하게 만들어 팬데믹 이전 계획했던 방향대로 나아갈 힘을 기르는데 집중했다"며 "이 기간에도 생존, 성장, 비전, 세 가지를 지키기 위해 노력하다 보니 경계 없는 확장을 이룰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또 리오프닝 시대, 하이브의 생존 방향성에 대해서는 "기술과 문화의 융합에 대해 고민하고, 미래 음악 산업의 모습에 대해 연구하겠다"며 "기업의 본질이 무엇인지 고민하고 지키며 기업가, 경영인의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좌측부터) 오세정 서울대 총장, 방시혁 하이브 의장. 하이브 제공(좌측부터) 오세정 서울대 총장, 방시혁 하이브 의장. 하이브 제공한편 서울대는 학술발전에 특별한 공헌을 했거나 인류문화 향상에 공적이 큰 사람에게 명예박사학위를 수여하고 있다. 넬슨 만델라 전 남아프리카 공화국 대통령, 아웅산 수치 미얀마 국가 고문, 이건희 삼성 회장, 소설가 박완서, 반기문 전 유엔(UN) 사무총장 등이 학위를 받았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