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쓰레기통에 버린 음식 먹어라? 베트남 고등학교 교감의 훈계

뉴스듣기


국제일반

    쓰레기통에 버린 음식 먹어라? 베트남 고등학교 교감의 훈계

    • 2022-04-26 13:48
    뉴스듣기

    학생들 '교실 내 취식 금지' 교감 지시에 음식 버렸다가 봉변

    스마트이미지 제공스마트이미지 제공
    베트남의 한 고등학교에서 교감이 학생들에게 쓰레기통에 버린 음식을 먹으라고 강요해 교육 당국이 진상 조사에 나섰다.

    26일 현지매체인 VN익스프레스에 따르면 최근 베트남 남부 까마우성의 판 응억 히엔 고등학교의 레 쭝 담 교감은 3학년생 6명이 교실에서 음식을 먹는 것을 발견했다.

    담 교감은 교실 내 취식이 금지된 학칙에 따라 운동장에 가서 음식을 먹으라고 학생들에게 훈계했다.

    이에 학생 2명이 교실 밖으로 나가 홧김에 음식을 쓰레기통에 버리자 이를 알아챈 담 교감은 다시 음식을 꺼내와서 자신이 보는 앞에서 먹으라고 말했다.

    까마우 교육당국은 이같은 사실이 소셜미디어를 통해 알려지자 학교를 상대로 진상 조사에 착수해 진위 여부를 확인했다.

    까마우 교육국의 레 호앙 두 부국장은 "쓰레기통에 버린 음식을 먹으라고 한 것은 용납할 수 없다"면서 "담 교감은 해당 학생과 부모들에게 사과했다"고 말했다.

    또 교육국에서 회의를 거쳐 담 교감에 대한 징계를 결정하겠다고 전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