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국GM, 임직원 대상 장애 체험 행사…'장애 인식' 개선

뉴스듣기


자동차

    한국GM, 임직원 대상 장애 체험 행사…'장애 인식' 개선

    뉴스듣기
    핵심요약

    한국GM 다양성위원회 산하 모임 'GM 에이블' 주관
    눈 가린 채 흰 지팡이 보행 체험 등…인식 개선 기대
    지엠한마음재단코리아, 흰 지팡이 160개 전달 행사도

    눈을 가린 채 흰 지팡이로 보행하기 체험을 하는 모습. 한국지엠 제공눈을 가린 채 흰 지팡이로 보행하기 체험을 하는 모습. 한국지엠 제공
    제너럴모터스(GM) 한국사업장은 '장애인의 날'을 하루 앞둔 19일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장애 체험 행사를 열고 장애 인식 개선의 기회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번 장애 체험 행사는 지난해 출범한 GM 한국사업장 다양성위원회 산하 모임인 'GM 에이블(Able)' 주관으로 진행됐다. 일상생활 속에서 장애인이 겪고 있는 불편함과 어려움을 직접 체험함으로써 다양성을 인정하고 포용하는 기업 문화 구축을 위한 취지다.

    휠체어에서 차량으로 탑승 및 휠체어를 차량에 실어보기 체험을 하는 모습. 한국지엠 제공휠체어에서 차량으로 탑승 및 휠체어를 차량에 실어보기 체험을 하는 모습. 한국지엠 제공
    장애 체험 프로그램은 △눈을 가린 채 흰 지팡이로 보행하기 △손으로만 물건 구분해보기 △시각장애인 대표 직업인 안마사 체험하기 △휠체어에서 차량으로 탑승 및 휠체어를 차량에 실어보기 등으로 구성됐다.

    GM 에이블을 지원하고 있는 지엠테크니컬센터코리아의 대런 본 전무는 "GM은 다양성과 포용성을 실천하기 위한 적극적인 노력을 지속하고 있으며 특히 GM 에이블은 개개인의 장애를 인정하고 포용하는 기업 문화 구축을 위해 활동하고 있다"며 "이번 장애 체험 행사를 통해 임직원 장애 인식개선에 도움을 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GM 한국사업장은 이번 장애 체험의 경험을 토대로 향후 차량 연구 개발 분야에도 적용, 장애인의 보다 안전하고 편리한 주행을 위한 안전 및 편의사양을 개발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휠체어에서 차량으로 탑승 시 요구되는 편리 장치 등 차량 설계 단계부터 적용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 면밀한 검토와 연구를 통해 장애인을 포함해 모든 사람이 가장 안전하고 편리한 차량을 개발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할 예정이다.

    지엠한마음재단코리아가 인천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에 흰지팡이 160개를 전달하는 모습. 한국지엠 제공지엠한마음재단코리아가 인천광역시시각장애인복지관에 흰지팡이 160개를 전달하는 모습. 한국지엠 제공
    한편 사회복지법인 지엠한마음재단코리아도 이날 시각장애인들의 외부 활동에 필요한 흰 지팡이 160개를 인천광역시 시각장애인복지관에 전달, 시각장애인의 안전한 보행과 자립을 지원하고 GM의 포용성 가치를 지역사회에 확대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