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유가 상승 때문에 기업 영업이익 평균 5.2% 감소 전망

뉴스듣기


산업일반

    유가 상승 때문에 기업 영업이익 평균 5.2% 감소 전망

    뉴스듣기
    핵심요약

    유가 상승 때문에 기존 투자 계획 축소한다는 기업 76.2%
    유가가 150달러 이상이면 적자 전환, 200달러 이상이면 공장 가동 중단 고려

    박종민 기자박종민 기자
    유가 상승으로 인해 기업들의 영업이익이 평균 5.2% 감소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시장조사전문업체인 모노리서치에 의뢰해 매출액 1천대 제조기업(151개사 응답)을 대상으로 국제유가 급등이 기업에 미치는 영향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조사에서 응답기업들의 76.2%는 유가 상승으로 영업이익이 악화된다고 답한 가운데 영업이익이 평균 5.2% 감소할 것으로 전망했다.

    유가 상승 때문에 기존 투자 계획을 축소한다는 기업은 76.2%였으며 축소 규모는 평균 2.7% 수준이었다.
     
    기업 70.1%는 유가가 150달러 이상이면 적자로 전환된다고 응답했다. 이 중 13.2%의 기업은 현재 수준인 100달러에서 적자로 전환된다고 답했다.유가가 200달러 이상일 경우에는 모든 기업들이 공장 가동 중단을 고려할 수 있다고 응답했다.
     
    기업들의 유가 상승 대책으로는 원가 절감이 32.8%로 가장 많았고 다음은 제품가격 인상 24.3%, 전기 등 대체에너지 사용 확대 11.2%, 신규 투자 등 생산성 향상 10.7% 등이었다.

    정부지원정책으로는 원유 관세 인하가 37.1%였고 이어 해외자원 개발 지원 등 안정적 에너지 수급처 확보 25.6%, 정부의 원유 비축물량 방출 14.1%, 유류세와 액화천연가스 할당관세 인하 연장 13.3% 등이었다.
     
    기업들은 러시아·우크라이나전쟁으로 인한 피해를 묻는 질문에는 35.8%가 원유 수급과 원유 가격 상승을 꼽았고 27.1%는 석유화학 원자재(나프타) 수급과 가격 상승, 12.6%는 러시아 금융제재로 인한 대금거래 애로였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