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한은 "美FOMC 다소 매파적이나 국제시장 파급력은 적어"

뉴스듣기


금융/증시

    한은 "美FOMC 다소 매파적이나 국제시장 파급력은 적어"

    뉴스듣기
    한국은행. 연합뉴스한국은행. 연합뉴스한국은행은 기준금리를 0.25%p 올린 미국 FOMC 결정에 대해 다소 매파적(hawkish)이지만 국제금융시장에 대한 파급력은 크지 않은 것으로 평가했다.

    한국은행은 17일 오전 박종석 부총재보 주재로 '긴급상황점검회의'를 열고 국제금융시장 상황과 국내 금융시장, 외환시장에 미칠 영향을 점검한 뒤 이렇게 밝혔다.

    한국은행 박종석 부총재보는 "이번 FOMC 결정이 다소 hawkish 한 것으로 평가됐으나 시장 예상을 크게 벗어나지는 않은 가운데 우크라이나-러시아간 협상 진전 기대 등으로 국제금융시장에 미친 영향이 다소 제한적이었다"고 언급했다.

    그는 이어 "다만 향후 주요국 통화정책 정상화 가속 움직임, 우크라이나-러시아 전쟁의 전개양상, 글로벌 공급망 차질 등이 국내 금융시장과 성장,물가 등 실물경제 전반에 작지 않은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만큼 이에 대해 면밀히 모니터링 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앞서 미 연준은 이번 FOMC회의에서 정책금리를 현 수준)(0.00~0.25%)에서 0.25%p 인상했고 향후 통화정책 정상화 속도와 B/S축소(양적긴축) 등을 언급했다.

    연준은 정책결정문에서 인플레이션 2% 목표치 복귀와 강건한 노동시장 유지 등을 위해 정책금리 인상을 결정하고 향후 지속적인 인상이 적절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발표했다.

    인플레이션 전망은 2.6%에서 4.3%로 대폭 상향 조정했고 성장률은 4.0%에서 2.8%로 낮췄지만 실업률 전망은 3.5%를 유지했다.

    FOMC 위원들의 정책금리 기대를 보여주는 점도표는 0.9%에서 1.9%로 상향 조정돼 다수의 참석자가 올해중 6차례 추가 금리인상을 예상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