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오징어 게임', 디렉터스컷 어워즈도 휩쓸었다

뉴스듣기


영화

    '오징어 게임', 디렉터스컷 어워즈도 휩쓸었다

    뉴스듣기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스틸컷. 넷플릭스 제공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스틸컷. 넷플릭스 제공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이 영화감독들의 선택을 받으며 제20회 디렉터스컷 어워즈도 휩쓸었다.
     
    지난 24일 한국영화감독조합(DGK)이 주최하는 제20회 디렉터스컷 어워즈에서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은 황동혁 감독이 올해의 감독상(시리즈)과 올해의 각본상(시리즈)을, 배우 정호연이 올해의 여자 배우상(시리즈)을 차지하며 3관왕에 올랐다.
     
    황 감독은 "각본상에 이어 감독상에도 내게 투표해주신 동료 감독들에게 감사하다"고 소감을 전한 뒤 "'오징어 게임' 시즌 2를 진행하게 된다면 영화 시나리오 기반이었던 시즌 1과 달리 8부작으로 바로 각본 작업을 진행할 것 같다"고 말했다.
     
    올해 신설된 시리즈 부문 올해의 배우상은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D.P.'의 구교환과 '오징어 게임' 정호연에게 돌아갔다.
     
    정호연은 "큰 상 주신 모든 감독님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많이 부족하고 공부와 경험도 필요한 배우다. 앞으로 많은 도움을 받기를 기대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황동혁 감독님과는 '오징어 게임' 처음부터 지금까지 함께하는 모든 시간이 너무 즐겁고, 많이 배우고 있다. 평생 감사할 것"이라며 "나도 내가 어떤 배우가 될지는 모르겠지만, 한발 한발 잘 쌓아가는 배우가 되고 싶다"고 밝혔다.
     
    영화 '반도'로 영화 부문 올해의 새로운 남자배우상까지 수상한 구교환은 "시청자와 관객 여러분 나를 만나주셔서 감사드린다. 감사하고, 영광이다"라고 말했다.
     
    시리즈 부문과 함께 올해 신설된 '올해의 국제영화감독상'은 SF 대작 '듄'으로 전 세계에 돌풍을 일으킨 드니 빌뇌브 감독에게 돌아갔다.
     
    드니 빌뇌브 감독은 영상을 통해 "이건 내게 엄청난 영광이다. 내 인생의 가장 명예로운 순간"이라며 "전 세계에서 가장 단연코 최고의 영감을 주는 건 영향력 있는 필름 메이커 커뮤니티다. 이 상을 주신다고 해서 너무나 가슴이 벅찼다. 여러분 모두에게 내 진심이 담긴 감사 인사를 전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디렉터스컷 어워즈는 DGK(한국영화감독조합)에서 주최하는 영화 시상식으로, 한국 영화감독들이 투표를 통해 후보와 수상자를 선정한다.

    외화 '듄' 스틸컷. 워너브러더스 코리아㈜ 제공외화 '듄' 스틸컷. 워너브러더스 코리아㈜ 제공​​
    다음은 제20회 디렉터스컷 어워즈 수상자(작).
     
    △올해의 감독상-영화 = 이준익 감독(자산어보)
    △올해의 감독상-시리즈 = 황동혁 감독(오징어 게임)
    △특별한 친구상 = 류승완 감독(모가디슈)
    △공로상 = 이현승 감독
    △올해의 남자 배우상-영화 = 이병헌(남산의 부장들)
    △올해의 여자 배우상-영화 = 전종서(콜)
    △올해의 남자 배우상-시리즈 = 구교환(D.P.)
    △올해의 여자 배우상-시리즈 = 정호연(오징어 게임)
    △올해의 새로운 남자 배우상-시리즈 = 조현철(D.P.)
    △올해의 새로운 여자 배우상-시리즈 = 김신록(지옥)
    △올해의 각본상-영화 = 김세겸 작가(자산어보)
    △올해의 각본상-시리즈 = 황동혁 감독(오징어 게임)
    △올해의 국제영화감독상 = 드니 빌뇌브 감독(듄)
    △올해의 신인감독상 = 홍의정 감독(소리도 없이)
    △올해의 새로운 남자 배우상 = 구교환(반도)
    △올해의 새로운 여자 배우상 = 강말금(찬실이는 복도 많지)
    △올해의 비전상 = 윤단비 감독(남매의 여름밤), 김초희 감독(찬실이는 복도 많지)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