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순대외금융자산 사상 최대규모…증가폭은 역대 두번째

뉴스듣기


금융/증시

    순대외금융자산 사상 최대규모…증가폭은 역대 두번째

    뉴스듣기
    연합뉴스연합뉴스
    대외금융자산에서 금융부채를 뺀 순대외금융자산이 사상 최대 규모가 됐다. 연간 증가액은 사상 두 번째로 많았다.
     
    한국은행은 23일 내놓은 '2021년 국제투자대조표'에서 지난해 말 현재 대외금융자산은 2조 1610억 달러로 지난해말에 비해 1982억 달러 증가했다고 밝혔다.
     
    대외금융자산은 우리나라의 대외 지분 직접투자와 우리 국민의 대외 증권투자, 파생금융상품 투자 등을 합산한 것인데 직접투자는 5515억 달러로 전년말에 비해 506억 달러 증가했다. 
     
    우리 국민의 증권투자는 지분증권과 부채성 증권을 합해 8327억 달러로 집계됐는데 무려 1270억 달러나 증가했고 파생금융상품 투자는 273억 달러로 192억 달러 감소했다.
     
    대출과 무역신용, 현금,예금을 포함한 기타투자는 2863억 달러로 197억 달러 증가, 외환보유액 총액인 준비자산은 4631억 달러로 200억 달러 증가했다.
     
    외국인들이 우리나라에 투자해 우리가 지게 되는 대외금융부채는 21년말 현재 1조 5231억 달러로 전년말에 비해 264억 달러 증가했다.
     
    외국인의 직접투자가 2633억 달러로 17억 달러 감소했고 지분증권이 395억 달러 감소했지만 부채성 증권이 556억 달러 증가하면서 증권투자는 9921억 달러로 전년말에 비해 162억 달러 증가했다.
     스마트이미지 제공스마트이미지 제공
    또 파생금융상품투자가 94억 달러 감소했지만 차입과 무역신용, 현금, 예금을 포함한 기타투자는 212억 달러 증가했다.
     
    따라서 우리나라의 전체 대외금융자산에서 대외금융부채를 뺀 순대외금융자산은 6379억 달러로 사상 최대규모까지 늘어났다.
     
    지난해 1년 동안 늘어난 순대외금융자산은 1718억 달러로 지난 2018년 1745억 달러 증가이후 역대 두 번째로 많이 증가했다고 한국은행은 설명했다.
     
    우리나라의 대외채권은 1조 779억 달러로 집계됐는데 지난 1년 동안 502억 달러 증가했다. 대외채무는 6285억 달러로 836억 달러 증가했다.
     
    이에따라 대외채권에서 대외채무를 뺀 순대외채권은 4494억 달러로 집계돼 2020년말의 4828억 달러에 비해 334억 달러 줄어들었다.
     
    대신 준비자산 가운데 단기외채가 차지하는 비중은 35.9%로 전년말에 비해 0.1%p 감소했고 전체 대외채무 가운데 단기외채의 비중은 26.4%로 전년도 29.2%에 비해 2.8%p 줄어들었다.
     
    전체 부채 중에 단기외채 비중이 좀 줄었다는 것으로 이는 대외채무의 건전성 측면에서 긍정적인 것으로 해석되는 것이라고 한은 관계자는 설명했다.


    ※CBS노컷뉴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대우, 사건사고와 미담 등 모든 얘깃거리를 알려주세요.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