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노컷뉴스

캐나다 선수의 감격 "황대헌만 따라갔더니 생애 첫 銀이더라"[베이징올림픽]

스포츠일반

    캐나다 선수의 감격 "황대헌만 따라갔더니 생애 첫 銀이더라"[베이징올림픽]


    '드디어 금메달이다!' 9일 중국 캐피털 인도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황대헌이 기뻐하고 있다. 베이징(중국)=박종민 기자'드디어 금메달이다!' 9일 중국 캐피털 인도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황대헌이 기뻐하고 있다. 베이징(중국)=박종민 기자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에서 한국 선수단에 고대했던 첫 금메달을 안긴 남자 쇼트트랙 에이스 황대헌(23·강원도청). 9일 1500m 결승에서 2분9초219로 가장 빠른 기록을 세웠다.

    무려 10명이나 나선 결승에서 독보적인 질주를 펼쳤다. 황대헌은 초반 탐색전을 펼치며 후미에 있다가 결승선까지 9바퀴를 남기고 과감하게 아웃코스를 공략하며 1위로 치고 나갔다.

    이후 선두를 유지한 황대헌은 180cm의 탄탄한 체격을 바탕으로 상대 추격을 차단했다. 4바퀴를 남기고는 강력한 체력으로 스퍼트를 펼친 황대헌은 2, 3위 경쟁자들의 추격을 뿌리치고 금빛 질주를 마무리했다.

    9명 누구도 범접할 수 없는 역주였다. 황대헌의 거침없는 질주에는 사실 아픈 이유가 있었다.

    당초 황대헌은 지난 7일 1000m 준결승에서도 인코스를 기가 막히게 파고들어 중국 런쯔웨이, 이원룽을 단숨에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그러나 비디오 판독 결과 추월 과정에서 접촉조차 없었던 황대헌에게 레인 변경 반칙이 주어져 실격됐다.

    개최국 중국 선수를 결승에 오르게 하려는 의도가 다분히 짐작되는 판정의 희생양이 됐다. 더군다나 황대헌은 올 시즌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월드컵 1차 시리즈 1000m 우승을 차지한 강력한 올림픽 금메달 후보였다.

    억울했지만 황대헌은 마음을 다잡았다. 1000m 경기 후 황대헌은 자신의 SNS에 '장애물이 반드시 너를 멈추게 하는 것은 아니다. 벽을 만나면 돌아가거나 포기하지 말라'는 농구 황제 마이클 조던의 명언을 인용해 의지를 다졌다. 판정 시비가 벌어지지 않게 아예 아웃코스를 공략한 완벽한 전략이었다.

    '와우, 생애 첫 메달이라니…' 9일 중국 캐피털 인도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황대헌(오른쪽)이 기뻐하는 가운데 생애 첫 메달(은)을 따낸 캐나다의 뒤부아도 감격적인 표정을 짓고 있다. 베이징(중국)=박종민 기자'와우, 생애 첫 메달이라니…' 9일 중국 캐피털 인도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쇼트트랙 남자 1500m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황대헌(오른쪽)이 기뻐하는 가운데 생애 첫 메달(은)을 따낸 캐나다의 뒤부아도 감격적인 표정을 짓고 있다. 베이징(중국)=박종민 기자
    경쟁 선수도 감탄한 역주였다. 2분9초254로 은메달을 따낸 스티븐 뒤부아(캐나다)는 경기 후 "초반 이탈리아 선수(유리 콘포르톨라)가 치고 나가면서 경기가 의도치 않게 빠르게 전개됐다"면서 "이후 한국 선수(황대헌)가 뭔가를 준비하더니 속도를 내더라"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뒤부아는 "계주에서 바통을 주고받듯이 나는 황대헌을 따라 달렸는데 (러시아올림픽위원회의 세멘 옐리스트라토프까지) 상위 3명이 아마도 마지막 6바퀴는 나란히 질주했다"고 돌아봤다. 이어 "결승선까지 너무 멀어서 (이렇게 빨리 달려도 되나) 중간에 의심이 들기도 했다"면서도 "그러나 '뭐 어때'라는 심경으로 그저 (황대헌을) 따라갔더니 내가 할 수 있는 최고의 자리에 올랐다"고 감격적인 소감을 밝혔다.

    결국 황대헌만 부지런히 쫓아갔더니 은메달이라는 값진 성과를 냈다는 것이다. 뒤부아의 생애 첫 올림픽 메달이다. 4번째 올림픽에 나선 베테랑 옐리스트라토프가 막판 2위를 노렸지만 뒤부아가 버텨내면서 순위를 지켰다. 사실상 황대헌이 뒤부아의 은메달까지 이끈 셈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