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영상]윤석열, 김건희 '홍준표·유승민도 굿' 발언에 "상처받은 분께 죄송"

뉴스듣기


국회/정당

    [영상]윤석열, 김건희 '홍준표·유승민도 굿' 발언에 "상처받은 분께 죄송"

    뉴스듣기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후보는 24일 부인 김건희 씨가 '7시간 통화' 녹취 내용에서 홍준표 의원과 유승민 전 의원도 굿을 했다는 취지로 발언한 것에 대해 "녹취록에 의해서 마음이 불편한 분, 상처받는 분에 대해서는 저도 국민 입장에서 늘 죄송하게 생각하고 있다"고 말했다.

    윤 후보는 이날 국민의힘 중앙당사에서 외교안보 공약을 발표한 뒤 녹취록 공개 이후 불쾌감을 표한 홍 의원과 유 전 의원을 만날 계획이 있느냐는 질문에 "정권 교체는 열망하는 분들과 다 함께 힘을 모아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다만, 윤 후보는 해당 녹취록을 보도한 MBC를 향해서는 불편함을 드러내기도 했다. 그는 "녹취록 문제는 법원에서 공개하지 말라고 하는 부분까지 (공개하고), 또 공개를 안 하겠다고 한 뒤 뉴스를 통해 공개를 한 것은 공영방송으로서 이해하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아울러, 윤 후보는 김건희씨가 최근 프로필 사진을 촬영하는 모습이 공개되며 공개 활동이 임박했다는 관측이 나온다는 질문에 대해서는 "저는 남편이지만 그러한 사진을 찍었는지 안 찍었는지, 사진이 프로필 사진인지도 알 수 없다. 신문에 뭐가 났다고 하는데 그것도 알 수가 없다"며 웃어 보였다. 김씨의 녹취록 논란이 채 가시기도 전에 공개행보를 두고 여러 말이 오가는 상황에 부담감을 느끼는 것으로 보인다.

    윤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와의 TV토론 준비 과정에 대해서도 "준비팀에서 자료를 제대로 전달받지 못해서 받은 뒤에 며칠 준비하겠다"며 구체적인 답변을 피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