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美친 악동' 푸이그, 2월 11일 전남 고흥에 뜬다

뉴스듣기


야구

    '美친 악동' 푸이그, 2월 11일 전남 고흥에 뜬다

    뉴스듣기
    프로야구 키움, 푸이그 영입. 연합뉴스프로야구 키움, 푸이그 영입. 연합뉴스프로야구 키움이 새 시즌을 향한 담금질에 본격 돌입한다.

    키움은 11일 2022시즌 국내 스프링캠프 세부계획을 발표했다. 이번 스프링캠프는 1군과 퓨처스팀 모두 2월 2일 전남 고흥군으로 이동해 2월 3일부터 고흥거금야구장에서 본격적인 훈련에 돌입한다.
     
    약 2주 간의 1차 캠프 일정을 마치면 2월 17일 2차 캠프지인 전남 강진베이스볼파크에서 훈련을 이어간다. 이 기간에는 자체 청백전을 비롯해 KIA와 평가전도 가질 예정이다.
     
    3월 3일 모든 캠프 일정을 마친 1군 선수단은 대전으로 이동한다. 3월 4일과 5일 대전 한화이글스파크에서 한화와 두 차례 평가전을 치르고 서울로 복귀한다. 이후 이틀간 휴식을 취한 뒤 3월 8일부터 고척스카이돔에서 훈련을 재개한다.
     
    퓨처스팀도 1군과 함께 고흥에서 스프링캠프를 실시한다. 고흥에서 2월 19일까지 캠프를 소화한 뒤 2월 20일부터 홈 구장인 경기도 고양시 국가대표 훈련장으로 장소를 옮겨 훈련을 이어간다.
     
    외국인 선수의 합류 일정도 확정했다. 타자 야시엘 푸이그는 2월 2일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한다. 외국인 원투 펀치 에릭 요키시와 타일러 애플러는 하루 뒤인 2월 3일 입국한다. 푸이그와 애플러는 자가 격리 후 1차 캠프지인 고흥으로 2월 11일과 2월 12일 각각 이동할 예정이다. 특히 푸이그는 메이저리그 정상급 선수로 활약했지만 '악동'이라는 별명처럼 자유분방한 성격으로 밀려나 한국에서 적응할 수 있을지 관심을 끈다.

    요키시는 자가 격리 해제 뒤 캠프에 합류하지 않고 고양과 고척에서 훈련을 진행한다. 구단은 "요키시와 함께 입국한 아내의 출산이 임박한 상황임을 고려, 부부가 같이 머물 수 있도록 이와 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