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행정(총리실)

    김부겸 긴급 지시 "장관들이 직접 방역상황 점검 나서라"

    뉴스듣기
    김부겸 국무총리. 박종민 기자김부겸 국무총리. 박종민 기자김부겸 국무총리는 8일 코로나19 확진자가 7천명을 넘어서는 위기 상황 속에 "각 부처 장관들이 직접 방역 상황을 현장에서 점검하라"고 긴급 지시를 내렸다.

    총리실에 따르면 김 총리는 "오는 9일 오전까지 소관 분야 시설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한 뒤 그 결과를 보고하라"고 각 부처 장관들에게 긴급 지시했다.

    지난 6일부터 시행중인 방역조치가 현장에서 원활하게 이행되는지 면밀히 점검해 시정조치하고, 보완사항을 적극 발굴해 개선 방안을 중대본에 보고하라는 지시이다.

    김 총리는 또한 "3일부터 31일까지 4주간 특별점검기간동안 방역상황이 조속히 안정될 수 있도록 부처내 역량을 총동원해 대처하라"고 각 부처에 주문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