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경남 두번째 민간위탁형 공립대안학교 남해보물섬고 개교

뉴스듣기


경남

    경남 두번째 민간위탁형 공립대안학교 남해보물섬고 개교

    뉴스듣기
    핵심요약

    지난해 김해 금곡무지개고등학교 이어 두 번째
    학교법인 상주학원, 남해보물섬고 민간 위탁자

    민간위탁형 공립대안학교 남해보물섬고등학교 개교 기념식. 경남교육청 제공민간위탁형 공립대안학교 남해보물섬고등학교 개교 기념식. 경남교육청 제공경남지역 두 번째 민간 위탁형 공립대안학교가 남해군에 개교했다.

    경남교육청은 지난 19일 남해보물섬고등학교에서 개교 기념식을 열었다. 지난 3월 개교했지만 코로나19로 인해 개교 기념식이 늦어졌다. 개교 기념식에는 박종훈 교육감을 비롯해 류경완 도의원, 장충남 남해군수, 여태전 상주학원 이사, 남해보물섬고 백명기 교장과 학생, 학부모 등이 참석했다.

    경남교육청은 교육부가 추진한 민간 위탁형 공립대안학교 설립계획에 따라 지난해 김해 금곡무지개고등학교 개교에 이어 올해 두 번째로 남해군 창선면 서부로 1058-18에 남해보물섬고를 개교했다. 민간위탁형 공립대안학교는 경남교육청이 대안학교를 설립하고 운영을 민간 대안교육 전문가에게 위탁하는 형태로 운영된다. 남해보물섬고의 민간 위탁자는 학교법인 상주학원이다.

    현재 1학년 학생 15명이 기숙사 생활을 하고 있는 남해보물섬고는 '배움과 삶의 기쁨을 발견하는 학교'라는 표어로 경쟁과 성과보다는 성찰에 관심을 기울이는 활동을 하고 있다고 경남교육청은 설명했다.

    농사와 연극, 해양수업 등 체험 교과와 철학, 공동체 회의, 개인 프로젝트인 LTI(Learning Through Internship/Interest), 단체프로젝트인 이동학습 등을 통해 작은 학교의 특성을 살린 학생 개인별 맞춤형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LTI는 자신이 관심 있는 직업을 주제로 한 학기 동안 기획하고 실천한 후 함께 발표하는 교과를 말한다.

    백명기 교장은 "율도마을 주민들뿐 아니라 남해군민들이 자랑스러워할 학교를 만들겠다"며 "특히 입시에서 벗어나 창의적이고 자유로운 교육에 목말라 있는 학생들에게 희망이 되는 학교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종훈 교육감은 "교육의 기본은 성장 개성 욕구 등에서 나타나는 학생의 개인적 차이를 존중하는 것"이라면서 "아이들의 개별성을 찾아주는 맞춤형 교육체제 구축을 위한 다양성 교육 확대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경남교육청은 다양성 교육 및 학교밖 청소년들의 대안적 교육기회 확대를 위해 대안학교 및 대안교육 특성화학교 13개 교를 운영하고 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