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오렌지 군단의 컴백…네덜란드, 8년 만에 월드컵 진출

뉴스듣기


해외축구

    오렌지 군단의 컴백…네덜란드, 8년 만에 월드컵 진출

    뉴스듣기
    네덜란드 축구대표팀. 연합뉴스네덜란드 축구대표팀. 연합뉴스'오렌지 군단'이 월드컵 무대로 돌아온다.

    네덜란드는 17일(한국시간) 네덜란드 로테르담의 스타디온 페예노르트에서 열린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유럽 예선 G조 마지막 10차전 홈 경기에서 노르웨이를 2대0으로 격파했다. 이로써 네덜란드는 7승2무1패 승점 23점 G조 1위로 카타르행 티켓을 확보했다.

    통산 11번째 월드컵 진출. 2014년 브라질 월드컵 이후 8년 만의 월드컵 복귀다. 당시 사령탑이 현재 지휘봉을 잡고 있는 루이스 판할 감독이었다. 성적은 3위. 이후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는 출전하지 못했다.

    선두 네덜란드도, 터키와 노르웨이도 월드컵 본선을 노릴 수 있었던 상황.

    팽팽했던 승부는 후반 39분 갈렸다. 스테번 베르흐베인의 선제골이 터졌다. 이어 후반 추가시간 멤피스 데파이가 쐐기를 박았다. 데파이는 카타르 월드컵 예선에서 12번째 골을 기록, 해리 케인(잉글랜드)와 함께 득점 공동 1위에 올랐다.

    네덜란드 수비수 버질 판데이크는 "우리는 카타르로 간다"면서 "네덜란드가 월드컵에 참가한 지 꽤 됐는데 다시 월드컵에 나서게 돼 기쁘다. 예선을 돌아보면 우리는 자격이 있다. 이제 긴 준비를 하고, 훨씬 더 좋은 팀으로 발전하겠다"고 말했다.

    반면 노르웨이가 3위로 떨어지면서 엘링 홀란의 모습은 카타르에서 볼 수 없게 됐다. 홀란은 부상으로 네덜란드전에 결장했다.

    유럽 플레이오프에 나서려는 마지막 조 2위 경쟁도 치열했다.

    D조에서는 우크라이나가 웃었다. 우크라이나는 보스니아 헤르체고비나를 2대0으로 격파했고, 핀란드가 프랑스에 0대2로 패하면서 D조 2위를 차지했다. E조에서는 웨일스가 벨기에와 1대1로 비기면서 에스토니아를 2대0으로 꺾은 체코를 제치고 2위를 기록했다. 다만 체코는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 성적에 따라 플레이오프에 진출했다.

    포르투갈과 스코틀랜드, 이탈리아, 러시아, 스웨덴, 웨일즈가 플레이오프 시드를 받았고, 터키와 폴란드, 북마케도니아, 우크라이나가 플레이오프로 향했다. 네이션스리그 성적으로 체코, 오스트리아도 합류했다. 총 12개 팀이 3장의 티켓을 놓고 다툰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