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코로나19 보다 더 큰 걱정은 인플레이션"

뉴스듣기


국제일반

    "코로나19 보다 더 큰 걱정은 인플레이션"

    뉴스듣기
    핵심요약

    미 연준 금융안정보고서 발간
    "인플레이션과 긴축이 투자자 가장 큰 우려"

    3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의 입회장에 설치돼 있는 TV 스크린에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기자회견을 통해 테이퍼링을 발표하는 모습이 비치고 있다. 연합뉴스3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권거래소의 입회장에 설치돼 있는 TV 스크린에 제롬 파월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의장이 기자회견을 통해 테이퍼링을 발표하는 모습이 비치고 있다. 연합뉴스투자자들은 코로나19 사태 보다 인플레이션과 긴축정책을 더 크게 우려하고 있다고 미국 중앙은행 연방준비제도(연준)가 밝혔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연준은 8일(현지시간) 발표한 반기 금융안정보고서에서 금융시장 참여자의 70%가 앞으로 12~18개월 가장 우려하는 사안으로 인플레이션과 긴축정책을 꼽았다고 밝혔다.
     
    반면 코로나19 변이나 중국의 규제 강화 가능성은 뒤로 밀려났다. 
     
    로이터통신은 인플레이션에 대한 주목은 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완화되면서 좀더 '정상적인' 문제에 신경을 쓰게 된 것이라고 평가했다.
     
    연준은 이달 중 테이퍼링을 시작하고 기준 금리 인상 시점에 대해 논의 중이다. 투자자들은 연준이 보다 빨리 금리 인상에 나설 수 있다고 보고 있다.
     
    연준은 코로나19 델타 변이에 대해서는 미국 금융시장에 미친 영향이 제한적이었다고 평가했다. 
     
    그러나 코로나 19로 인해 공중보건이 악화될 경우 경제 회복이 둔화될 수 있다는 점에서 공중 보건 상황을 금융 시스템의 단기 리스크 중 하나로 꼽았다.
     
    연준은 중국의 부동산 문제에 대해서도 경고했다. 중국 부동산 업계의 스트레스가 중국 금융 시스템에 부담을 주고 나아가 글로벌 금융시장과 세계 경제 성장에 위험을 가져와 미국에도 영향을 줄 수 있다는 것이다.
     
    연준은 이밖에 '밈 주식(meme stock)'에 대해 잠재적 위험성이 있다고 지적했다. 
     
    밈 주식은 소셜 미디어 등을 통해 개인투자자들이 몰리는 등 변동성이 큰 주식으로 전체 금융 안전성에 미치는 영향은 제한적이지만 가계 부채 부담이 큰 젊은 층이 투자하는 경우가 많아 주가 붕괴 시 이들이 한층 더 취약해질 수 있다고 지적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