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아기야 생일 축하해" 병원서 첫 돌 맞은 아기 생일 파티 열어준 의료진 '감동'

뉴스듣기


청주

    "아기야 생일 축하해" 병원서 첫 돌 맞은 아기 생일 파티 열어준 의료진 '감동'

    뉴스듣기
    청주의료원 제공청주의료원 제공코로나19로 지친 의료진이 병원에서 첫 돌을 맞은 한 살배기 확진 아기를 위한 생일잔치를 열어줘 훈훈한 감동을 주고 있다.
     
    충청북도 청주의료원은 지난 24일 코로나19에 확진돼 입원 치료받고 있는 A(1)군의 생일 축하 행사를 열었다.
     
    첫 돌을 맞은 A군을 위한 깜짝 파티였다.
     
    의료진은 A군을 위해 모형 케이크와 왕관 모자, 간식, 손 편지 등도 손수 준비했다.
     
    편지에는 "나중에 사진을 꺼내어 보면 코로나와 사투를 벌이며 힘들었던 시기도 그냥 지나간 추억처럼 느껴질 것"이라며 "몸도 마음도 건강한 아이가 되길 바란다"는 응원의 마음도 전했다.
     
    청주의료원 제공청주의료원 제공이날 생일 행사로 긴장감과 치열함에 지친 청주의료원에도 잠시나마 설렘과 생기가 가득 찼다.
     
    청주의료원 격리병동 간호사들은 "코로나19에 감염돼 생애 첫 기념일을 병원에서 보내게 된다는 것이 마음이 아팠다"며 "조금이라도 위로해주고자 생일잔치를 마련했다"고 취지를 설명했다.
     
    A군의 부모는 "바쁜 와중에도 아이의 기쁜 날을 함께 축하해준 청주의료원 의료진에게 고맙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