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허경영의 ♡…"안상수 빼고 국회의원 전부 정신교육대"[이슈시개]

뉴스듣기


정치 일반

    허경영의 ♡…"안상수 빼고 국회의원 전부 정신교육대"[이슈시개]

    뉴스듣기
    핵심요약

    허경영 페이스북에 '허경영♡안상수' 글 올려
    안상수 "허 후보, 30년 전부터 나라와 국민을 위해 대책 제시"

    국가혁명당 허경영 명예대표와 국민의힘 안상수 전 인천시장. 페이스북 캡처국가혁명당 허경영 명예대표와 국민의힘 안상수 전 인천시장. 페이스북 캡처대선 출마를 선언한 국가혁명당 허경영 명예대표가 대통령이 되면 국회의원 전원을 정신교육대에들어가게 하겠다고 밝혔다. 단, 안상수 전 의원은 제외시키겠다고 전했다.
     
    허 명예대표는 지난달 31일 페이스북에 국민의힘 대선 예비후보인 안상수 전 인천시장과 함께 찍은 사진을 올렸다. 이날 두 후보는 경기 양주시에 위치한 '하늘궁'에서 만나 협력하겠다는 취지의 공동 기자회견을 열었다.
     
    허 명예대표는 특히 '허경영♡안상수'라는 문구를 강조하면서 "허경영이 대통령 되면 국회의원 전원 정신교육대에 들어갈텐데, 안상수 전 의원님은 제외되도록 하겠다"며 "훌륭하신 분"이라고 치켜세웠다.
     

    이날 허 명예대표와 안 전 시장은 "나라에 돈이 없는 게 아니라 도둑이 많다는 데 깊이 공감한다"며 공동 선언문을 발표했다. 이들은 "정파의 사리사욕을 버리고 코로나19로 신음하고 있는 자영업자와 국민의 민생고를 혁명적으로 구제할 정책을 마련하고 함께 힘을 모으기로 했다. 향후에도 나라와 국민을 위해 협력하겠다"고 전했다.
     
    안 전 시장은 "허 후보야말로 30년 전부터 선견으로 나라와 국민을 위해 저출산 대책을 제시했다. 당시에는 비난과 조롱이 쏟아졌는데 이에 굴하지 않고 혁명 정책을 주장한 결과 오늘날 여야 주자들이 모방하는 날이 왔다"고 말했다.

    안 전 시장은 같은 날 YTN라디오 '황보선의 출발새아침'에 출연해 "(허 명예대표가) 이재명 경기지사보다는 훨씬 현실적인 것 같다"며 "이 지사는 재원에 관한 얘기는 별로 안 하고 그냥 돈 퍼주는 얘기만 하는데 허 명예대표는 이야기를 들어보니 그런대로 재원에 대한 대책도 갖고 있다"고 회동 이유를 설명하기도 했다.
     
    허경영 국가혁명당 명예대표가 지난달 18일 경기도 고양시 행주산성 대첩문 앞에서 20대 대선출마 선언 전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이한형 기자허경영 국가혁명당 명예대표가 지난달 18일 경기도 고양시 행주산성 대첩문 앞에서 20대 대선출마 선언 전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이한형 기자앞서 허 명예대표는 지난달 18일 경기도 고양 행주산성에서 세 번째 대통령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이날 허 명예대표는 장군 복장에 백마를 타고 등장해 관심을 받았다.
     
    허 명예대표는 "정권 교체는 허경영이 아니고서야 희망이 없다"며 "자신이 대통령에 당선되면 취임 두 달 안에 만 18세 이상 모든 국민에게 1인당 긴급생계지원금 1억 원을 주고, 매월 국민배당금 150만 원을 지급하겠다"고 공약했다. 또 "결혼수당 1억 원, 주택 자금 2억 원, 출산 수당 1인당 5천만 원을 지급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