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공연/전시

    대학로 창작뮤지컬 '풍월주' 6번째 시즌으로 돌아왔다

    뮤지컬 '풍월주'

    대학로 플러스씨어터에서 11월 7일까지

    주식회사 랑 제공주식회사 랑 제공
    6번째 시즌으로 돌아온 대학로 대표 창작 뮤지컬 '풍월주'가 지난달 31일 플러스씨어터에서 막을 올렸다.

    '풍월주'는 남자 기생이 모인 신라 운루가 배경이다. 최고 풍월 '열'과 그의 친구 '사담', 열에 집착하는 개혁 군주 '진성 여왕'의 얽히고 설킨 관계를 다뤘다.

    2011년 CJ문화재단 신인 공연 창작자 지원 프로그램 CJ 크리에이티브 마인즈에 선정된 후 2012년부터 2020년까지 5차례 공연했다.

    지난 시즌 호평 받은 이석준, 박준휘, 전성민, 원종환, 신창주, 송상훈, 김연진, 김혜미와 함께 뉴 캐스트 진태화, 임진섭, 황두현, 윤석호, 임찬민, 김태한이 합류했다.

    '열' 역의 이석준은 "더욱 탄탄해진 스토리와 새로 합류한 배우들과의 케미가 관전 포인트"라고 했다.

    이전 시즌 관객에게 사랑받았던 넘버 '나의 얼굴'과 '술에 취한 꿈 Rep.' 뮤직비디오도 공개됐다. 공연은 11월 7일까지.

    이 시각 주요뉴스


    실시간 랭킹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