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펫키지' 제작진 "유기견 '비추천' 오해 유감…주의할 것"

뉴스듣기


연예가 화제

    '펫키지' 제작진 "유기견 '비추천' 오해 유감…주의할 것"

    뉴스듣기
    방송 캡처방송 캡처JTBC '펫키지'가 슈퍼주니어 김희철의 유기견 비추천 논란에 입장을 밝혔다.

    '펫키지' 제작진은 31일 공식 홈페이지 시청 소감 게시판에 '유기견 비추천' 내용에 대해 "반려견 입양을 원하는 사람들에게 다양한 상황을 고려하는 신중함과 막중한 책임감이 필요하다는 의미를 전달하고자 방송에 담은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하지만 해당 내용이 제작진의 의도와는 달리 오해의 소지가 생겨 유감스럽게 생각한다. 제작진은 향후 이런 논란이 일어나지 않도록 방송 제작에 더욱 주의를 기울이겠다"라고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앞서 지난 26일 방송된 '펫키지' 1회에서는 출연자 김희철이 "유기견을 키운다는 것은 대단하다. 전문가들은 처음으로 강아지를 키우려는 사람들에게 유기견을 추천하지 않는다"라고 언급해 미디어가 유기견을 향한 편견을 조장할 수 있다는 비판과 우려가 확산됐다.

    방송을 접한 동물보호단체 카라 측도 최근 SNS에 "본 프로그램은 유기견 입양 사연을 소개하면서 마치 유기동물을 반려하기 어려운 동물로 오해를 일으키는 발언이 그대로 방송됐다"며 "유명인의 말 한 마디가 유기견에 대한 편견을 강화시키는 경우가 발생하기도 한다"고 우려를 표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