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기관투자가 외화증권 투자, 2분기중 185억 달러 늘었다

뉴스듣기


금융/증시

    기관투자가 외화증권 투자, 2분기중 185억 달러 늘었다

    뉴스듣기
    스마트이미지 제공스마트이미지 제공
    외국환은행과 보험, 증권사, 자산운용사 등 주요 기관투자가들의 외화증권투자가 2분기중 185억 달러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은행은 31일 내놓은 '2021년 2/4분기중 주요 기관투자가의 외화증권투자 동향'에서 6월말 현재 우리나라 주요 기관투자가들의 외화증권투자 잔액은 시가를 기준으로 3811억 달러로 2분기중에만 185억 달러 증가했다고 밝혔다.

    자산운용사의 투자가 167억 달러 증가했고 보험사 27억 달러, 외국환은행 3억 달러가 늘어난 반면 증권사는 12억 달러 감소했다.

    외국 주식은 155억 달러 증가했고 외국 채권이 47억 달러 늘어난 반면 거주자가 외국에서 발행하는 외화표시 증권인 korean paper는 18억 달러 감소했다.

    한국은행은 외국 주식은 2분기중 주요국 주가 상승 등의 영향으로 자산운용사를 중심으로 증가했고 외국채권은 미국의 금리하락 등의 영향으로 보험사와 자산운용사를 중심으로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0

    0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