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부산시, 신혼부부 전세자금 최대 2억원 대출



부산

    부산시, 신혼부부 전세자금 최대 2억원 대출

    청년·신혼부부 주거 지원
    청년은 최대 1억까지 대출

    부산시가 청년에게는 최대 1억원, 신혼부부는 최대 2억까지 전세자금을 지원한다. 부산시청 제공 부산시가 청년에게는 최대 1억원, 신혼부부는 최대 2억까지 전세자금을 지원한다. 부산시청 제공 
    부산시가 청년에게는 최대 1억원, 신혼부부는 최대 2억까지 전세자금 대출을 지원한다. 

    부산시는 18일 한국주택금융공사, 부산은행과 함께 '청년·신혼부부 주거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청년이 머물고 싶은 도시, 신혼부부가 아이 낳고 살고 싶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세 기관이 힘을 모아 이뤄졌다.

    기존 지원 사업과 비교해 전세자금 대출한도와 이자 지원 규모가 큰 폭으로 늘어났다.
     
    이에따라 부산은행은 청년에게 최대 1억 원, 신혼부부에게는 최대 2억 원의 대출한도를 제공한다.

    한국주택금융공사는 전세자금 대출에 대한 100% 보증을 실행한다.

    부산시는 연 1.5% 금리의 대출이자를 전액 지원해 청년·신혼부부가 자부담 없이 무이자로 대출 이용이 가능하도록 지원한다.
     
    구체적인 절차와 자격 요건은 부산시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청년은 9월 중순 부산청년플랫폼에서, 신혼부부는 9월 16일부터 부산은행 전 지점에서 신청하면 된다.
     
    앞으로 부산시는 청년들의 주거 부담 완화를 위해 청년 전세자금과 대출한도를 신혼부부와 같이 최대 2억 원으로 늘릴 계획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