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국세청, 착한임대인 세제혜택 상담전용전화로 안내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경제 일반

    국세청, 착한임대인 세제혜택 상담전용전화로 안내

    뉴스듣기

    국세청. 국세청 제공
    국세청은 착한 임대인 세액 공제기간 연장과 공제율 상향이 확정됨에 따라 전용 상담전화(126→6번)을 통해 안내서비스를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이는 상가임대료를 인하한 임대사업자에 대한 세액공제 관련 조세특례제한법 일부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데 따른 조치이다.

    이번 개정으로 임대사업자는 우선 소득·법인세에서 세액공제받을 수 있는 공제 적용기간이 올해말까지로 당초보다 6개월 연장됐다. 또 올해 임대료 인하분부터 공제율이 70%로 상향됐다.

    임대료를 인하한 사업자는 종합소득세 또는 법인세를 신고하면서 세액공제를 받을 수 있다.

    하지만 착한임대인 세액공제를 받기 위해서는 임대료 인하 외에도 임차인 요건, 증명서류 제출 등 법령에서 정한 요건을 충족해야 한다.

    특히, 임차인은 지난해 1월 31일 이전부터 임차해 영업을 개시한 ’소상공인기본법‘ 제2조에 따른 소상공인이어야 하며 사행행위업, 과세유흡업 등 일부업종은 제외된다.

    소상공인 해당 여부는 임차인이 신분증만 있으면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누리집이나 전국 지역센터에서 소상공인 확인서를 발급받아 확인할 수 있다.

    국세청은 전용상담망을 구축한 만큼 구체적인 공제 요건 및 해당 여부를 전용 상담전화로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국세청은 이와함께 착한 임대인을 대상으로 재산세 감면 등의 지방자치단체별 지원혜택도 있는 만큼 해당 시·군·구 세무부서에서 확인할 것도 안내했다.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