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이슈시개]윤서인 "무슨 대단한 인물 가셨네 으이구"

뉴스듣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카카오톡 URL



사건/사고

    스페셜 이슈시개

    [이슈시개]윤서인 "무슨 대단한 인물 가셨네 으이구"

    뉴스듣기

    15일 별세한 백기완 선생 기사 공유, 모욕 댓글 줄이어
    "'그 통일' 못 보고 죽어 한이겠네" 비아냥도
    광복회 정철승 변호사 "댓글까지 캡처해 보내달라"

    故백기완 선생(왼쪽)과 윤서인씨. 연합뉴스
    웹툰작가 윤서인이 15일 별세한 백기완 통일문제연구소장을 향해 "무슨 대단한 인물 가셨네"라고 비꼬았다.

    윤서인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고(故) 백기완 선생 별세 기사를 공유하며 "코카콜라 마시면 민족정기가 썩는다는 분. 이분이 평생을 통일운동에 헌신한 건 맞지"라며 "그 통일이 우리가 생각하는 자유통일이 아니었다는 게 문제. 본인이 원하던 '그 통일'을 못보고 죽은 게 한이겠네"라고 주장했다.

    윤 씨는 또 여러 언론사가 '한국 진보운동의 큰 어른', '백발의 투사', '민주화 운동의 큰 별 지다' 등으로 보도된 백기완 선생 관련 기사를 재차 캡처해 올리며 "무슨 대단한 인물 가셨네 으이구"라는 댓글을 남기기도 했다.

    더 클릭!



    윤 씨가 페이스북에 올린 백기완 선생 관련 게시물에는 "간첩하나 갔네", "공산화 운동의 큰 별", "삼각 고인돌에 면봉을 비빕니다", "이 어른이 지대로 빨갱이" 등의 조롱섞인 댓글들이 줄지어 달렸다.

    해당 사실을 접한 광복회 고문변호사인 정철승 변호사는 페이스북을 통해 "윤서인이 오늘 작고하신 고 백기완 선생까지 모욕하고 조롱하고 있다는 제보 메일들이 들어오고 있다"면서 "댓글들을 보니 부화뇌동해 고인을 욕보이는 자들도 많더라. 그 모든 댓글들을 캡처해서 보내달라"고 썼다.

    그러면서 "가능하면 댓글 작성자들의 인적 사항들까지 알려주시면 고인의 유족들의 의사에 따라 빠짐없이 법적 조치를 취하겠다"고 덧붙였다.

    정 변호사의 글을 접한 누리꾼들은 "변호사님 후원계좌 파달라. 돈 때문에 하시는 게 아닌 걸 알지만 참 감사하다", "선량한 국민들을위해 죽을힘을 다해 금융치료 부탁한다", "정철승 파이팅" 등의 응원 댓글을 달았다.

    윤서인 페이스북 캡처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