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고민정 향한 조수진의 '후궁' 발언에…민주당 "사퇴하라"

뉴스듣기


국회/정당

    고민정 향한 조수진의 '후궁' 발언에…민주당 "사퇴하라"

    뉴스듣기

    조수진, 고민정 향해 "후궁이 왕자를 낳아도…"
    후궁 발언 논란에 민주당 "의원직 사퇴하라"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 황진환 기자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이 더불어민주당 고민정 의원을 향해 "조선 시대 후궁이 왕자를 낳았어도 이런 대우는 받지 못했을 것"이라고 말한 것에 대해 민주당이 27일 의원직 사퇴를 요구했다.

    조 의원은 전날 자신의 SNS를 통해 "(지난해 총선 직전) 여당 원내대표는 서울 광진을에서 '고민정 당선시켜주면 전 국민에게 100만 원씩 준다'고 했다"며 "이런 것이 금권 선거, 조선시대 후궁이 왕자를 낳았어도 이런 대우는 받지 못했을 것"이라 말했다.

    또 "문재인 정부가 아끼고 사랑한다는 고 의원이 지난해 4월 총선에서 경합했던 오세훈 전 서울시장을 향해 '광진을 주민들로부터 선택받지 못했다'고 조롱했다"며 "천박하기 짝이 없다, 바닥을 다시금 확인했다"고 말하기도 했다.

    국민의힘 조수진 의원 페이스북 캡처

     

    하지만 이 과정에서 후궁이란 표현을 써 논란이 일고 있다.

    민주당은 조 의원의 의원직 사퇴를 요구하고 나섰다. 민주당 의원들은 이날 기자회견을 열고 "상식 선에서 할 말, 안 할 말을 가릴 수 있는 분별력은 있어야 하지 않는가"라며 "지금이라도 반성한다면 스스로 사퇴하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조 의원을 국회 윤리위원회에 제소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