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코로나19에 휘청이는 NBA…신규 확진자 16명 발생

뉴스듣기


농구

    코로나19에 휘청이는 NBA…신규 확진자 16명 발생

    뉴스듣기
    NBA에 코로나19 확진자가 16명 나왔다. 연합뉴스

     

    코로나19에 NBA가 휘청이고 있다.

    NBA는 13일(현지시간) "지난 6일부터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한 497명 가운데 16명이 새롭게 양성 반응을 보였다"고 전했다. 앞서 열린 검사에서 498명 중 4명이 확진 판정을 받은 것보다 4배 늘어난 수치다.

    양성 반응이 나온 16명을 비롯해 확진자와 밀접 접촉한 선수들은 코로나19 프로토콜에 다라 격리에 들어간다. 확진 판정을 받은 선수는 최소 열흘 동안 팀 훈련 참석이 불가능하다. 이후 음성 판정을 받아야 팀 합류가 가능하다. 열흘 후에도 이틀 동안은 개인 훈련을 소화해야 한다.

    코로나19로 인해 올랜도 매직-보스턴 셀틱스, 유타 재즈-워싱턴 위저즈, 애틀랜타 호크스-피닉스 선즈전이 연기됐다. 보스턴과 워싱턴, 피닉스가 최소 인원인 8명을 채우지 못한 탓이다.

    15일로 예정된 워싱턴-디트로이트 피스톤즈전,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피닉스전 역시 연기됐다.

    앞서 연기된 경기를 포함하면 총 9경기가 미뤄졌다.

    NBA도 전날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강화했다. 라커룸에서의 경기 전 미팅을 10분으로 제한했고, 마스크 착용도 의무화했다. 선수들도 벤치에서는 마스크를 착용해야 한다. 홈 경기 때는 불가피한 상황을 제외하면 거주지에만 머물러야 하고, 원정 경기 때도 팀 활동 및 응급 상황을 제외하면 숙소를 벗어나면 안 된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