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빅데이터분석기사' 자격시험, 접수 첫날부터 대파행

뉴스듣기


경제정책

    '빅데이터분석기사' 자격시험, 접수 첫날부터 대파행

    뉴스듣기

    응시 접수 홈페이지 먹통에 수험생 분통…접수 기한 오는 30일로 사흘 연장

    빅데이터분석기사 자격시험 접수 첫날부터 홈페이지 시스템 불안정으로 접수가 중단됐다.(사진='데이터자격검정' 홈페이지 캡처)

     

    국가기술자격으로 처음 시행되는 '빅데이터분석기사' 자격시험 일정이 시작부터 대파행으로 얼룩졌다.

    23일부터 '데이터자격검정' 홈페이지에서 응시 접수가 진행될 예정이었지만, 시스템 불안정으로 접수 첫날부터 홈페이지가 먹통이 된 것이다.

    수험생들은 반복적인 시도에도 응시 접수가 불가능하자 분통을 터뜨렸다.

    빅데이터분석기사 시험을 안내한 기사에는 "몇 시간 동안 접수가 아예 안 된다. 홈페이지나 제대로 만들라"는 등의 불만 댓글이 줄을 이었다.

    결국, 데이터자격검정센터는 이날 접수를 중단하고, 내일부터 다시 접수를 진행하기로 했다.

    먹통이 된 데이터자격검정 홈페이지에는 '데이터자격검정센터장' 명의의 사과문이 올라왔다.

    시험당국은 접수 첫날부터 빚어진 혼란과 관련해 응시 접수 기한도 애초 오는 27일에서 30일로 사흘 연장하기로 했다.

    (사진=통계청 제공)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통계청이 공동 주관하는 빅데이터분석기사는 데이터 산업 활성화와 빅데이터 전문가 양성을 위해 신설된 국가기술자격이다.

    객관식 필기시험은 다음 달 19일 빅데이터 분석 기획, 빅데이터 탐색, 빅데이터 모델링, 빅데이터 결과 해석 등 네 과목으로 진행된다.

    필기시험 합격자들은 내년 2월 20일 빅데이터 분석 실무 통합형(CBT) 실기시험을 치른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