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외도한 친형 둔기로 폭행한 50대 집유…"피해자가 처벌 원하지않아"

뉴스듣기


청주

    외도한 친형 둔기로 폭행한 50대 집유…"피해자가 처벌 원하지않아"

    뉴스듣기
    (사진=스마트이미지 제공/자료사진)

     

    외도를 했다는 이유로 친형을 폭행한 50대에게 징역형의 집행유예가 선고됐다.

    청주지방법원 형사3단독 고춘순 판사는 특수상해 혐의로 기소된 A(58)씨에게 징역 10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고 10일 밝혔다.

    고 판사는 "피고인이 잘못을 반성하고 피해자가 처벌을 원하지 않는 점 등을 참작했다"고 설명했다.

    A씨는 지난 4월 충북 보은군 한 주택에서 외도를 한 친형 B(62)씨를 둔기로 폭행해 전치 4주의 상해를 입힌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