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왓챠, '가짜사나이 2' 서비스 계속한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미디어

    왓챠, '가짜사나이 2' 서비스 계속한다

    뉴스듣기

    (사진=유튜브 캡처)
    인기 웹 예능 프로그램 '가짜사나이' 출연진을 둘러싼 논란이 이어지며 방송가에서 선 긋기에 나선 가운데 왓챠는 영상 서비스를 계속한다는 입장이다.

    왓챠는 16일 CBS노컷뉴스에 "저희는 지금까지 나온 에피소드는 서비스를 계속하기로 했다"며 "기존에도 다른 콘텐츠에서 콘텐츠 자체가 아니라 출연자가 제작자 등 외부 논란이 발생했을 때 이로 인해 콘텐츠를 내리진 않았다. 이번도 동일하게 가는 게 맞겠다고 판단해 이같이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왓챠는 16일 현재 '가짜사나이' 시즌 1의 7개 에피소드와 시즌 2의 4개 에피소드를 제공하고 있다.

    같은 날 카카오TV는 기존에 업로드된 '가짜사나이 2' 1~4회 영상을 비공개로 전환했다.

    앞서 SBS '집사부일체'와 JTBC '장르만 코미디', MBC '라디오스타' 등 방송계도 '가짜사나이' 교관 이근 대위 출연분을 삭제했다.

    '가짜사나이' 측은 시즌 1 이근 대위를 비롯해 시즌 2 로건, 정은주 등 출연 교관들이 잇따라 논란에 휩싸이자 방송 중단을 결정했다.

    유튜버 김계란은 16일 유튜브 채널 피지컬갤러리를 통해 "더 큰 피해를 막기 위해 저는 최근 논란에 대한 모든 도의적인 책임을 지고 오늘부로 모든 활동을 중단하며 잠시 저 자신을 돌아보는 시간을 가지고 저희 팀원들과 함께 재정비해 더 좋은 모습으로 돌아오도록 하겠다"며 "많은 논란으로 불편을 드려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죄송하다는 말씀드린다"고 밝혔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오늘의 기자

    많이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