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도대체 어디서?" 부산서 깜깜이 확진자 또 발생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부산

    "도대체 어디서?" 부산서 깜깜이 확진자 또 발생

    뉴스듣기

    사하구 거주 50대 여성 확진 판정
    감염경로 아직 오리무중, 지역 내 '조용한 전파' 우려

    부산에서 감염경로를 알수 없는 코로나19 확진자가 1명 추가됐다.(사진=자료사진)
    부산에서 러시아 선원발 n차 감염이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또, 감염 경로가 확실하지 않은 이른바 '깜깜이 감염' 환자가 1명 발생해 보건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부산시는 10일 밤새 코로나19 진단검사 321명을 실시한 결과 1명이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았다.

    신규 174번 확진자는 사하구에 사는 50대 여성 A씨로 지금까지 조사로는 부산항이나 선박과 관련된 일을 하지는 않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A씨의 감염경로를 일단 '기타'로 분류하고 정확한 동선 파악에 나섰다.

    보건당국은 기존 확진자들의 동선에 A씨가 다녀간 적이 있는지 시간대별 상세한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하지만, A씨의 감염경로가 역학조사상에 명확히 드러나지 않으면 러시아 선원발 n차 감염이 이미 '조용한 전파'로 지역사회에 퍼진 것으로 볼 수 있어 우려를 낳고 있다.

    부산항 입항한 607영진호 선장인 170번 확진자의 감염경로가 여전히 드러나지 않고 있다.

    이날 기준 부산 누적 확진자는 174명으로 늘어났다. 이 가운데 18명이 병원에 입원해 치료를 받고 있다. 자가격리 대상은 3005명이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