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단독]민주당 여성의원들, 박원순 진상 조사 성명서 낸다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국회(정당)

    [단독]민주당 여성의원들, 박원순 진상 조사 성명서 낸다

    뉴스듣기

    침묵하던 여성의원들, 당내 비판 속 첫 입장 밝혀
    지도부는 진상조사TF 꾸릴지 고민중

    (사진=윤창원 기자/자료사진)
    박원순 전 서울시장의 미투 의혹을 두고 더불어민주당 이해찬 대표의 공식 사과가 나온 가운데 같은당 여성 의원들이 진상조사를 촉구하는 성명서를 14일 낸다.

    이번 성명서는 김상희 국회부의장이 주도해 민주당 여성의원 전체 이름으로 나갈 방침이다. 이 대표의 공식 사과 뒤 여성의원들이 처음 목소리를 낸다는 점에서 박 전 시장을 애도하던 당내 기류가 바뀔지 주목된다.

    민주당 관계자는 "진상조사 TF를 만들자고 하기엔 실체조차 아직 없으니 조사를 해야 하는데, 조사 주체를 놓고 고민 중"이라며 "서울시 공무원들이 조사를 할 순 없으니 외부인사를 위촉해 중립적으로 하는 방안을 논의중"이라고 밝혔다.

    양성평등과 관련해 목소리를 높여왔던 남인순 최고위원 등이 이번 사태에 대해 침묵하면서 당내에서는 "여성의원들이 가르마를 타줘야 하는데, 답답한 측면이 있다"는 불만도 나오고 있다.

    한편, 민주당 지도부 차원에서도 몇몇 여성의원들에게 진상조사와 관련해 조사 주체와 방식을 놓고 의견을 물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더 클릭!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