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쿠팡 고양물류센터 1021명 검사…추가 확진자 아직 없어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경인

    쿠팡 고양물류센터 1021명 검사…추가 확진자 아직 없어

    뉴스듣기

    오늘 검사 결과는 밤 늦게나 다음 날 오전에 나올 듯

    경기 고양시의 쿠팡 물류센터에서도 확진자가 나와 부천 물류센터에 이어 추가 폐쇄 조치됐다. 28일 경기 고양시 쿠팡 물류센터의 모습. (사진=박종민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나온 고양 쿠팡물류센터의 직원들이 28일 1차 전수검사에서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29일에는 쿠팡 물류센터 직원 외에 센터 1층에 입주해 있는 쿠팡맨 직원 등 535명이 고양지역 4개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았다. 이날 오후 6시 30분 현재 추가 확진자는 나오지 않았다. 검사 결과는 이르면 이날 밤 늦게나 다음 날 오전에 나올 예정이다.

    고양시는 28일 고양 쿠팡물류센터와 협력업체 전체 직원 706명 중 486명을 대상으로 한 1차 전수검사에서 모두 음성으로 판정됐다고 밝혔다.

    고양 쿠팡물류센터와 관련해 검사를 받은 인원은 28일부터 29일까지 총 1천21명이다.

    고양시와 방역당국은 이들 외에 타 지역에서 검사를 받은 직원의 수와 검사 결과를 파악하고 있다.

    앞서 지난 27일 고양 쿠팡물류센터 직원 A(28)씨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고 인천의료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보건당국은 A씨가 지난 23일 오전 1시 10분쯤 부평의 한 PC방 흡연실에서 마주친 쿠팡 부천 물류센터 근무자에 의해 감염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쿠팡 측은 28일 고양 물류센터를 폐쇄했다. 고양시와 방역당국은 센터와 협력업체 직원들을 대상으로 전수검사에 들어갔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