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대한항공, 전직원 70% 대상 6개월 순환 유급휴직

뉴스듣기


기업/산업

    대한항공, 전직원 70% 대상 6개월 순환 유급휴직

    뉴스듣기
    대한항공 서소문 사옥 (사진=연합뉴스)

     

    대한항공이 코로나19로 인한 경영환경 악화에 따라 모든 직원을 대상으로 한 휴업에 돌입한다.

    대한항공은 오는 16일부터 10월 15일까지 6개월 동안 전 직원 휴업을 실시한다고 7일 밝혔다.

    대상은 국내 지역에서 근무하는 직원들이다. 부서별로 필수 인력을 제외한 여유 인력이 모두 휴업을 실시하는 것을 원칙으로 한다. 규모는 전체 인원의 70%를 넘는 수준이다.

    임금은 정부의 고용유지지원금을 받아 통상임금에 해당하는 휴업수당을 지급할 방침이다. 앞서 정부는 항공업을 특별고용지원 업종으로 지정하고 고용유지지원금을 휴직 수당의 최대 90%로 확대했다.

    대한항공노동조합도 이날 사내 게시판을 통해 "회사의 조속한 경영 정상화를 위한 고통 분담의 일환으로 휴업에 뜻을 함께 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대한항공은 또 코로나19로 인한 경영환경 악화에 대처하기 위해 전사적 대응체계를 구축하는 동시에 임원들은 월급을 반납한다. △부사장급 이상 50% △전무급 40% △상무급 30% 등으로 경영상태가 정상화될 때까지다.

    이밖에 기존에 발표한 송현동 부지 등 유휴자산 매각과 더불어 이사회와 협의해 추가적인 자본 확충 등 회사의 체질을 강화하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다.

    이 시각 주요뉴스


    Daum에서 노컷뉴스를 만나보세요!

    오늘의 기자

    많이 본 뉴스

    실시간 댓글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