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팝스타 마돈나, 코로나19 치료제 개발비 12억원 기부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해외 연예

    팝스타 마돈나, 코로나19 치료제 개발비 12억원 기부

    뉴스듣기

    빌 앤드 멜린다 게이츠 재단에 1백만 달러 쾌척

    사진=마돈나 공식 홈페이지 화면 캡처
    미국 팝스타 마돈나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비로 12억 원을 기부했다.

    마돈나는 지난 4일(현지시간) SNS를 통해 빌 앤 멜린다 게이츠 재단에 100만 달러(한화 약 12억 원)를 기부한다는 소식을 전했다.

    마이크로소프트사 공동설립자 빌 게이츠가 아내와 함께 설립한 빌 앤드 멜린다 게이츠 재단은 현재 글로벌 제약사들과 손잡고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등을 위한 컨소시엄을 운영 중이다.

    마돈나는 "빌 앤드 멜린다 게이츠 재단이 코로나19를 효과적으로 예방·치료할 수 있는 신약 개발에 애써 온 데 감명 받아 기부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더 클릭!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