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동대구역서 '코로나19 환자 추격 몰카' 유튜버 4명 입건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전국일반

    동대구역서 '코로나19 환자 추격 몰카' 유튜버 4명 입건

    뉴스듣기

    시민이 붐비는 기차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 발생을 가장한 몰래카메라를 찍은 유튜버 4명이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대구 동부경찰서는 이 같은 혐의(경범죄처벌법 위반)로 20대 남성 A씨 등 4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17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이들은 지난 1월 29일 낮 12시∼오후 2시 동대구역 광장과 인근 도시철도역 출구에서 코로나19 환자 발생 상황을 가장해 시민 반응을 알아보려는 몰래카메라를 2차례 찍은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A씨 등은 흰색 방진복을 입은 2명이 환자를 가장한 또 다른 일행을 쫓는 상황을 연출했고 영문도 모른 채 추격전을 지켜봤던 시민들은 불안감에 떨어야 했다.

    A씨 등은 경찰 조사에서 "코로나19의 위험성을 알리고 싶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시민 고발로 수사에 착수했다"며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