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서경덕 교수, IOC 위원장에 "도쿄올림픽 욱일기 응원 금지" 요청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문화 일반

    서경덕 교수, IOC 위원장에 "도쿄올림픽 욱일기 응원 금지" 요청

    뉴스듣기

    IOC 토마스 바흐 위원장에게 보낸 편지 (사진=서경덕 교수 제공)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조직위원회(IOC) 위원장에게 도쿄올림픽에서 일본의 욱일기 응원을 공식적으로 금지해달라고 요청했다.

    서경덕 교수는 토마스 바흐 위원장에게 "IOC가 먼저 모범을 보여라"는 내용의 편지를 보냈다고 16일 밝혔다.

    토마스 바흐 위원장은 지난 10일 스위스 로잔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선수들이 정치적 성향을 드러내거나 시상식을 거부하는 행위 등을 금지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나 욱일기를 사용한 응원에 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

    앞서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는 욱일기가 응원 도구인 만큼 경기장에 들이는 것을 허용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서 교수는 편지에서 "선수들에게만 정치적 행위를 하지 말라고 할 것이 아니라 IOC가 먼저 모범을 보여야만 한다"며 "그 모범적인 예시로 이번 도쿄올림픽 때 일본의 욱일기 응원을 IOC에서 공식적으로 사전에 금지해야 한다"고 요청했다.

    그는 "일본 욱일기는 독일의 하켄크로이츠(나치스의 상징으로 사용된 갈고리 십자형의 휘장)와 같은 '전범기'"라며 "이번 도쿄올림픽으로 인해 아시아인들의 마음을 다시금 아프게 하는 일은 절대로 없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욱일기는 일본 군국주의를 상징하는 군기로, 일본이 침략 전쟁을 강화했던 시기에 사용했다. 이에 한국뿐 아니라 중국 등 일본의 침략 전쟁으로 피해를 본 국가에서는 욱일기 응원을 반대하고 있다.

    이번 편지에는 세계적인 기관과 글로벌 기업에서 욱일기를 없앤 사례, 미국 뉴욕타임스에 게재된 욱일기 금지 광고, 욱일기의 역사적 진실을 설명하고 있는 영상 등이 포함됐다.

    서 교수는 현재 중국 등 아시아권 커뮤니티들과 욱일기 응원을 사전에 저지하기 위해 공동 캠페인을 준비 중이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