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가요

    "김건모, 30대 피아니스트와 내년 초 결혼" 보도 나와

    김건모(자료사진)

     

    가수 김건모(51)가 결혼 준비를 시작했다는 소식이 전해졌다.

    30일 이데일리는 연예계 관계자들의 말을 빌려 김건모가 지인의 소개로 만나 1년여 간 교제한 연인과 내년 초 결혼하기 위한 준비를 시작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김건모와 결혼을 약속한 예비신부가 연주곡 앨범을 발매한 바 있는 30대 후반의 피아니스트라고 전했다.

    1992년 가요계에 데뷔한 김건모는 '잠 못 드는 밤 비는 내리고', '잘못된 만남'. '아름다운 이별', '핑계', '첫인상' 등 다수의 히트곡을 냈다. '잘못된 만남'이 수록된 3집으로 밀리언셀러에 등극하기도 했다. 김건모는 현재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를 통해 시청자들과 만나고 있다.

    이 시각 주요뉴스


    많이 본 뉴스

    노컷영상

    노컷포토

    오늘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