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메간 폭스, 한국 왔다… 내일부터 공식 일정 소화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영화

    메간 폭스, 한국 왔다… 내일부터 공식 일정 소화

    뉴스듣기

    20일 내한한 배우 메간 폭스 (사진=㈜태원엔터테인먼트 제공)
    할리우드 배우 메간 폭스가 오늘(20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메간 폭스는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 개봉을 앞두고 한국에서 3박 4일 동안 공식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그는 영화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감독 곽경택·김태훈)에서 종군기자 매기 역을 맡았다.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은 평균나이 17세, 훈련 기간 단 2주. 역사에 숨겨진 학도병 772명이 인천상륙작전을 성공시키기 위해 투입됐던 장사상륙작전을 그린 영화다.

    '트랜스포머' 시리즈를 통해 할리우드를 대표하는 배우로 떠오른 메간 폭스는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을 통해 처음으로 한국영화에 출연했다. 영화 촬영차 올해 1월 한국을 방문한 메간 폭스는 내일(21일) 기자간담회를 시작으로 다양한 공식 일정에 참여한다.

    또한 메간 폭스는 코미디TV '맛있는 녀석들' 녹화에 참여하고, tvN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 화면으로 깜짝 출연할 예정이어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메간 폭스가 출연한 영화 '장사리: 잊혀진 영웅들'은 오는 9월 25일 개봉한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