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제주형 청년 일자리 창출 '더큰 내일센터' 참여자 모집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제주

    제주형 청년 일자리 창출 '더큰 내일센터' 참여자 모집

    뉴스듣기

    (사진=자료사진)
    2년간 생활비를 지원하며 교육훈련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제주 더큰 내일센터'가 다음달 1일부터 100명의 참여자를 모집하며 운영에 시동을 건다.

    제주형 청년 일자리 창출 특화 사업인 '제주 더큰 내일센터' 사업은 오는 9월 24일 정식 출범을 앞두고 8월 1일부터 100명의 참여자를 모집한다.

    내일센터는 '제2차 제주국자자유도시 종합계획 수정계획(청년뱅크재단 설립추진)'을 근거로 원희룡 제주지사의 2호 공약이다.

    사업은 2년 동안 월 150만원 수준의 생활 지원을 통해 참여자들이 교육 훈련에만 집중할 수 있는 여건을 조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혁신교육훈련 프로그램을 통해 일 경험 확대와 역량강화, 경력 계발을 이끌어낼 수 있도록 하는 '선(先)지원 후(後)숙련'을 골자로 한다.

    전국 지자체 중 최초로 시도되는 모델로 정식 기관출범 전임에도 불구하고 다른 지자체에서 큰 관심을 보이며 벤치마킹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

    선발 대상은 만 15세~34세 이하 청년이다.

    학력, 경력 등의 제한 없이 교육훈련기간(최소 6개월~최장 2년)동안 전일(평일 9시~18시) 프로그램에 참여가 가능해야 한다.

    선발은 총 100명으로 도내 75%, 도외 25%로 구성할 예정이다.

    8월 23일까지 서류접수 후 2단계에 걸친 면접 전형이 진행 예정이다.

    선발된 참여자들은 6개월 간 기본공통교육과 취업‧창업‧창작 등 유형별 심화교육을 이수하고 이후 1년6개월 동안 프로젝트 수행형 인턴십, 실제 창업창직 준비 등 3‧4단계의 교육훈련 프로그램을 제공 받는다.

    2년의 기간 동안 실제 취‧창업에 이르는 과정을 거치며 제주의 미래 먹거리를 책임질 혁신인재로 양성, 배출될 예정이다.

    김종현 센터장은 "제조업 산업 기반이 약하고 1‧3차 산업에 치중돼 있는 제주 지역의 특성상, 스스로 업을 창출해내고 가치를 확장할 수 있는 자기 주도적 혁신 인재들이 키워져야 한다"며 "제주 청년들의 혁신역량 강화 및 교류·소통을 통한 도내 혁신역량의 총합을 늘리는 매커니즘을 만들어내겠다. 이를 통해 미래산업을 이끌어갈 기업들로 배출될 인재 양성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