탑배너 닫기

전체메뉴보기

[영상] "기억 안나냐" 질문에 '묵묵부답'…강지환 구속 기로

뉴스듣기

페이스북공유하기 트위터공유하기 밴드공유하기



사회 일반

    [영상] "기억 안나냐" 질문에 '묵묵부답'…강지환 구속 기로

    뉴스듣기

    여성 스태프 2명 성폭행 및 성추행 혐의 강지환 영장 심사 참석
    성남지법, 강씨 구속여부 저녁쯤 결정 예정

    외주 여성 스태프 2명을 성폭행 및 성추행한 혐의로 구속영장이 청구된 탤런트 강지환(본명 조태규·42)씨가 12일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분당경찰서 유치장에서 나와 처음으로 모습을 나타냈다.

    강씨는 이날 오전 11시 수원지법 성남지원에서 영장실질심사를 받을 예정이다.

    이에 앞서 오전 10시 분당서 유치장에서 나온 강씨는 검은색 모자와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취재진의 질문에는 아무런 대답을 하지 않은 채 경찰 호송차에 올라탔다.

    취재진은 강씨에게 "기억 안난다고 하는데 혐의를 부인하느냐", "여자 스태프가 있는 방에 왜 들어갔나", "팬들에게 할 말은 없나", "억울하다고 생각하나" 등의 질문을 던졌다.

    ‘성폭행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강지환이 12일 오전 경기 성남 분당경찰서에서 영장실질심사를 받기 위해 호송차로 향하고 있다. (사진=황진환 기자)
    이에 대해 강씨는 묵묵부답으로 차를 타고 경찰서를 빠져나갔다.

    앞서 강씨는 경찰조사에서 술에 많이 취해 기억이 나질 않는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씨에 대한 구속영장 발부 여부는 이날 저녁쯤 결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강씨는 지난 9일 A씨와 B씨 등 자신의 촬영을 돕는 외주 스태프 여성 2명과 광주시 오포읍 자택에서 술을 마신 뒤 이들이 자고 있던 방에 들어가 A씨를 성폭행하고 B씨를 성추행한 혐의(형법상 준강간 등)로 경찰에 긴급 체포됐다.

    그는 소속사 직원, 스태프들과 회식을 한 뒤 자택에서 A씨 등과 자신의 집으로 자리를 옮겨 2차 술자리를 가졌던 것으로 조사됐다.

    추천기사

    뉴스스탠드 구독하기

    이 시각 주요뉴스

    김현정의 뉴스쇼

    정관용의 시사자키

    에디터가 추천하는 꼭 알아야할 뉴스


    많이본 뉴스

    투데이 핫포토